"보장은 크게! 가입은 쉽게!"…신한생명, '신한간병비받는 간편한치매보험' 출시

인사이트사진 제공 = 신한생명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신한생명이 간편한 치매 보험을 출시했다.


25일 신한생명은 단계별 치매보장을 강화하고 유병력자나 고령자도 간편심사로 가입할 수 있는 '신한간병비받는간편한치매보험(무배당, 무해지환급형)'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 상품은 주계약 가입금액 1천만원 기준으로 치매보장개시일 이후 경도치매 진단시 400만원, 중등도치매 진단시 1000만원을 보장한다.


중증치매로 진단 확정시 2000만원을 보장한다.


이와 함께 보험가입이 쉽지 않은 유병력자도 가입할 수 있도록 감편심사를 적용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치매 질환에 대한 니즈가 큰 고연령자를 위해 가입 가능 연령도 70세까지 확대했으며, 보장기간도 최대 100세까지 선택할 수 있다.


고객의 성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도록 일반형과 보험료가 저렴한 무해지환급형을 탑재했다.


무해지환급형은 보험료 납입기간 중 해지환급금이 없는 대신 일반형보다 보험료가 저렴하고 납입기간이 지나면 일반형과 해지환급금이 동일하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국가책임제 등 노후 치매에 대한 대비에 관심이 늘어나고 있어 고객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이번 상품을 준비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