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은행 최초로 블록체인 기술 세미나 연 KEB하나은행

인사이트사진 제공 = KEB하나은행


세계적 블록체인 전문가의 열린 강의200여명 개발자·대학생에게 큰 호응 얻어


[인사이트] 윤혜경 기자 = 함영주 은행장이 이끄는 KEB하나은행이 국내 은행 최초로 블록체인 기술세미나를 열었다.


21일 KEB하나은행은 전날인 20일 을지로 본점에서 기술 개발자 및 대학생 200여명을 초청해 블록체인 기술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글로벌 빅 3 블록체인 컨소시엄에(R3, EEA, Hyperledger) 모두 가입하는 등 블록체인 분야 선도은행인 KEB하나은행이 국내외 유력 컨소시엄의 기술을 소개하고 전파하고자 마련한 열린 세미나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기술서적 전문 출판사 '한빛미디어'와 함께 개최했으며 사전등록 신청 하루 만에 200석 전체가 마감되는 등 열띤 관심과 호응 속에 개최됐다.


세미나는 기업용 블록체인을 주제로 ▲KEB하나은행이 바라본 블록체인 기술 ▲R3 Corda 소개 및 적용사례 ▲EEA의 블록체인 기술소개 ▲Hyperledger 활용사례 등의 강의로 구성됐으며 각 빅 3 컨소시엄 소속 전·현직 대표, 이사 등이 직접 강사로 참여했다.


한준성 KEB하나은행 미래금융그룹 부행장은 "이번 세미나는 KEB하나은행과 세계적 블록체인 컨소시엄 전문가들로부터 직접 금융권 블록체인 관련기술과 활용사례를 전해 듣고 공유하고자 마련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경로를 통해 금융권 블록체인에 관심이 많은 스타트업 및 대학생들과 꾸준한 관계와 소통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