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디에셋 자본증권 아시아 최고 보험사상' 수상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화생명

[인사이트] 윤혜경 기자 = 한화생명이 디에셋 자본증권 아시아 최고 보험사상을 수상했다.


21일 한화생명은 홍콩 주재 아시아 금융 전문지인 디에셋으로부터 '2018년 자본증권 발행부문 아시아 최고 보험사상'을 지난 20일 수상했다고 밝혔다.


한화생명은 지난해 4월 10억 달러 규모로 해외신종자본증권을 발행했다.


디에셋은 한화생명의 신종자본증권 발행이 국내 보험사 중 최대 규모라는 점, 국내 금융사 중 최저 가산금리인 200bp로 발행에 성공한 점을 높게 평가했다.


국가별로 우수 금융사를 선정하는 Country 부문이 아닌 아시아지역 전체 금융사가 대상인 Regional 부문에서 수상했다는 점에서 더욱 큰 의미가 있다.


한화생명 측은 "발행 당시 북핵 리스크 확대와 시장금리 상승 등 자본증권 발행에 어려운 환경이었다"며, "그럼에도 수요예측에서 총 예정금액을 초과하는 수요가 몰렸고, 유수한 글로벌 가관투자가가 발행 물량의 대부분을 인수했다"고 말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