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C카드, '빨간밥차 해외봉사단' 필리핀 레이테주에 파견

인사이트사진 제공 = BC카드 


BC카드, 기아대책과 협력해 '빨간밥차 해외봉사단' 필리핀에 파견


[인사이트] 윤혜경 기자 = 이문환 사장이 이끄는 BC카드가 올해에도 필리핀 레이테주(州) 타클로반 지역에 온정의 손길을 나눴다. 타클로반은 2013년 태풍 하이옌으로 인해 피해를 입은 지역이다.


18일 BC카드는 국제구호단체 기아대책과 협력해 지난 12일부터 17일까지 6일간 '빨간밥차 해외봉사단' 24명을 필리핀 타클로반 지역으로 파견했다고 밝혔다.


파견된 '빨간밥차 해외봉사단'은 '빨간밥차봉사단' 8기 우수활동 인원 15명과 BC카드, KT IS, 스마트로 임직원 멘토 9명으로 구성됐다.


'빨간밥차 해외봉사단'은 현지 초등학생 480명의 영양공급과 건강증진을 위해 무료 배식 봉사활동과 체육대회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쳤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BC카드


또한 열악한 환경 속에서 교육을 이어가고 있는 아만다(Amandangay) 초등학교를 방문해 교실 신축 지원사업을 성황리에 마치고 현지 교육여건 개선에 힘을 보탰다.


이번 해외봉사 활동에 참가한 '빨간밥차봉사단' 8기 봉사단원 김현승 군은 "어려운 환경에서도 웃음을 잃지 않는 타클로반 아이들에게서 깊은 에너지를 얻었다"며 "국경을 뛰어넘는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상생에 기여했다는 자긍심을 갖게 됐다"고 감회를 밝혔다.


최석진 BC카드 전무(커뮤니케이션담당)는 "2014년 태풍 피해복구를 지원하기 위해 기아대책과 함께 빨간밥차를 파견한 이후 6년째 현지 무료 급식 지원사업을 이어나가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곳곳에 BC카드의 따뜻한 나눔이 보탬이 되도록 꾸준히 지원사업을 펼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BC카드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