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서울대학교병원과 함께 미얀마 의료교육 캠프 봉사활동 실시

인사이트사진제공 = 신한은행


미얀마 양곤 어린이병원에서 소아외과 수술 교육 및 문화 공연
신한은행과 서울대학교병원이 함께 정기적으로 자원봉사 실시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신한은행이 서울대학교병원과 함께 미얀마 의료교육 캠프 봉사활동에 나서 훈훈함을 준다.


18일 신한은행은 서울대학교병원과 함께 지난 12일부터 17일까지 미얀마 양곤 어린이병원에서 해외의료교육 캠프 및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신한은행 자원봉사단과 서울대학교병원 공공보건의료사업단이 함께 운영한 이번 미얀마 의료봉사단은 총 26명으로 구성됐다.


복강경을 이용한 여러 종류의 소아외과 수술을 통해 현지 의료진에 대한 교육을 진행하는 한편 마술·풍선아트 등 문화공연을 진행해 어린이병원 환아들과 보호자들에게 특별한 시간을 제공했다.


또한 봉사단은 신한은행 양곤지점과 자매결연을 맺은 흘레구 꺼양 초등학교를 방문해 학용품과 장난감을 전달하고 미술·공예, 운동회를 함께 하는 등 다양한 나눔 활동을 진행했다.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신한은행은 서울대학교병원과 함께 2008년부터 미얀마 등 개발도상국 소외계층을 위한 의료 지원과 함께 정기적으로 자원봉사활동을 시행하고 있다.


특히 서울대학교병원은 미얀마의 보건의료 역량 강화를 지원하고자 현지 어린이병원에서 의료교육 캠프를 포함한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이외에도 양곤 의학대학교 병원 의료 인력을 서울대학교병원으로 초청해 선진 의료기술도 전수하고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은행은 2016년 국내 은행권 최초로 미얀마에 지점을 개설했으며 미얀마와의 관계 강화를 위해 차별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고자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을 찾아 지속적으로 신한금융그룹의 따뜻한 금융을 전파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