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테리어 포인트로 딱!"…삼성전자, 화사해진 공청기 '삼성 큐브' 공개

인사이트사진 제공 = 삼성전자


무광 질감 더해 인테리어 포인트로 제격


[인사이트] 윤혜경 기자 = 봄이 시작된다는 '입춘'이 지난 가운데 삼성전자가 화사한 색상을 입힌 공기청정기를 내놨다.


17일 삼성전자는 프리미엄 공기청정기 '삼성 큐브'에 최근 인테리어 디자인 트렌드와 밀레니얼 세대의 선호도를 반영한 4가지 색상을 신규로 도입한다고 밝혔다.


삼성 큐브에 새롭게 적용되는 색상은 ▲프라임 핑크(Prime Pink) ▲피치 오렌지(Peach Orange) ▲세이지블루(Sage Blue) ▲ 콰이어트 그레이(Quiet Gray) 총 4가지다.


4가지 제품 모두 집안 인테리어에 활력을 주는 포인트로 활용 가능하면서도 무광 질감을 더해 어떤 환경에도 은은하게 잘 어울린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삼성전자 


'삼성 큐브' 컬러 에디션 25일부터 판매…출고가 100만원


삼성전자는 차별화된 색상과 질감을 구현하기 위해 미세한 가루 입자를 제품 표면에 고르게 도포해 색을 입히는 분체도장 방식을 사용해 발색과 내구성이 뛰어날 뿐 아니라 용제(溶劑)를 사용하지 않아 친환경적이다.


또한, 2가지 이상의 색과 서로 다른 크기의 입자를 섞어서 작업하는 방식을 적용해 세련된 색감에 깊이 있는 질감까지 표현했다.


4가지 색상으로 구성된 '삼성 큐브' 컬러 에디션은 25일부터 판매되며, 청정 면적 47제곱미터(㎡) 로 출고가는 100만원이다.


삼성 큐브는 ▲'하이브리드 집진 필터'로 구현하는 강력한 청정 성능 ▲찬바람 없이 조용한 '무풍 청정' ▲공간과 상황에 따라 제품을 분리·결합 가능한 '모듈형 디자인' 등 삼성만의 차별화된 기술을 바탕으로 소비자들로부터 큰 인기를 얻어 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삼성전자 


해외서도 기술·디자인 우수성 입증받아 


또한, 영국 알레르기 협회 BAF(British Allergy Foundation)와 미국 가전제조사협회인 AHAM(Association of Home Appliance Manufacturers)으로부터 미세먼지와 알레르기 물질 차단 성능을 인정 받은 한편, 최근 독일 디자인 공모전 'iF 디자인 어워드 2019(International Forum Design Award 2019)' 본상을 수상하는 등 해외에서도 기술과 디자인 우수성을 지속 입증하고 있다.


이재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전자의 혁신 기술과 디자인 역량이 집약된 '삼성 큐브'는 첫 출시 이후 다양한 색상과 용량으로 소비자 선택의 폭을 지속적으로 넓혀 왔다"며 "소비자들이 이번 컬러 에디션을 통해 강력한 공기청정은 물론 집안 분위기까지 바꾸는 즐거운 경험을 만끽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삼성전자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