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거액익스포져 관리시스템(NH-LEMS)' 구축 완료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농협은행, 거액익스포져 관리 규제에 대한 선제적 대응이슈기업 상시 모니터링 체계 구축 통해 적시 대응 마련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NH농협은행은 거액익스포져를 측정하고 관리하는  '거액익스포져 관리시스템(NH-LEMS)' 구축을 완료했다고 12일 밝혔다.


'NH-LEMS'은 2020년 도입예정인 바젤은행감독위원회(BCBS)의 거액익스포져 관리 규제에 대한 선제적인 대응 체계를 마련하기 위해 구축한 시스템이다.


실질적인 거액익스포져 통제로 익스포져 관리를 한단계 업그레이드한 시스템이기도 하다.


기존의 신용공여 한도관리시스템을 'NH-LEMS'에 탑재해 한도관리의 효율성을 제고하는 한편, 주요 이슈에 대한 모니터링시스템 고도화로 금융환경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됐다.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이번 시스템 구축으로 감독규제에 대한 선제적 대응은 물론, 이슈기업에 대한 상시 모니터링 체계를 구축했다.


이에 따라 개별 기업의 현안 발생 시, 익스포져 현황 등을 적시에 파악하여 효율적인 관리 방안을 마련할 수 있게 됐다.


허충회 리스크관리부문 부행장은 "시스템 구축으로 감독규제에 선제적 대응 뿐만 아니라, 이슈기업에 대한 적시 모니터링을 통해 리스크관리 기능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향후에도 지속적인 시스템 개선으로 익스포져 관리를 강화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