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타항공, 골프 여행의 메카 '미야자키' 단돈 '6만 3900원'에 판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이스타항공


이스타항공, 5~6월 '얼리버드' 이벤트 오픈


[인사이트] 이다운 기자 = 일찍 일어나는 새가 남보다 저렴한 가격에 '꿀 여행'을 즐길 수 있다. 


31일 이스타항공이 '얼리버드'를 위한 특가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스타항공은 오는 2월 1일부터 7일까지 일주일 간 국내·국제 31개 노선을 특가로 판매한다.


이번 특가 이벤트는 본격적인 여름 성수기 전 떠날 수 있는 5월과 6월 항공편을 대상으로 진행해 일명 '얼리 휴가족'이 활용할 수 있는 이벤트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이스타항공


제주도 가는 국내선 최저가 '1만 2,900원'


'얼리 휴가족'이 되면 여름 성수기에 비해 저렴한 가격에 여유롭게 여행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남보다 좀 더 일찍 떠나는 여행이 요즘의 새로운 트렌드로 자리를 잡는 이유다. 


국내선 주요 노선으로는 청주-제주, 군산-제주, 부산-제주 등이 편도총액운임 기준 최저가 1만 2,900원부터 예매할 수 있다.


국제선 주요 노선으로는 편도총액운임 기준 최저가 ▲미야자키 6만 3,900원 ▲후쿠오카 6만 9,900원  ▲타이베이 8만 1,200원  ▲블라디보스토크 10만 9,900원  ▲방콕 11만 5,900원 등으로 예매할 수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이스타항공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