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리콜 10만대 완료…"남은 리콜 위해 총력 다하겠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BMW 코리아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BMW 코리아가 5개월 만에 EGR 리콜대상차량 10만 6천여대 중 약 94%에 해당하는 10만 90대의 작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29일 BMW 코리아는 아직 리콜을 받지 않은 고객들에게 현재까지 전화와 문자, 우편 등 수차례 연락을 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리콜 전담센터 뿐만 아니라 딜러사 영업사원까지 나서 리콜 완료에 총력을 다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또한 렌터카 업체, 리스사, 중고차 매매 단지 등 40여개의 관련 회사들에게 협조를 구해 리콜 예약을 적극 유도하는 등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서비스 센터 방문이 힘든 고객들을 위해 요청시 직원이 직접 차량을 픽업하고 작업 완료 차량을 다시 전달해주는 '픽업 앤 딜리버리' 서비스도 적극 제공하고 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작년 11월 26일부터 시작된 2차 리콜의 경우 1월 28일 현재 자정 기준 총 3만 2,679대를 완료했으며 약 2개월 만에 50% 이상 달성했다. 


BMW는 설 연휴 전에 최대한 많은 고객들이 서비스 센터에서 리콜을 받아 안전한 귀성길이 될 수 있도록 고객 서비스를 강화할 예정이다.


리콜 예약 및 문의는 아래로 하면 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