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기술연구원, 미세먼지 해결 위해 힘 모은다

인사이트 / 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


[인사이트] 진민경 기자 =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과 서울기술연구원이 도시 환경 문제 해결을 위해 연구 교류 협약을 체결한다.


27일 서울시는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과 기술연구원 간 연구 교류 협약식이 오는 28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대회의실에서 진행된다고 밝혔다.


두 기관은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미세먼지를 포함한 대기 질 개선 기술 연구를 먼저 추진한다.


또한 지속할 수 있는 수자원과 에너지 관리, 친환경적인 도로 관리를 위한 스마트 기술 개발을 위해 연구 교류를 약속한다.


인사이트 / 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


이번 연구 교류 협약은 도시 환경 문제의 정확한 조사 분석 자료를 바탕으로 현장에 적용 가능한 해결 방안을 개발한다는 점에서 향후 협력 결과에 기대를 모으고 있다.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은 서울의 대기 질과 한강, 지천 수질 등 환경 측정 및 분석, 법정 감염병 확진 기관으로 보건과 환경을 융합한 시험·검사 연구기관이다.


서울기술연구원은 지자체 최초 기술과학 분야 전담하는 곳으로, 원천기술을 융복합 및 응용 실용화하여 서울시 도시문제를 해결하는 것을 목적으로 지난해 3월 설립된 연구기관이다.


고인석 서울기술연구원장은 "이번 MOU 체결을 계기로 서울기술연구원과 서울보건환경연구원의 전문인력, 데이터와 신기술이 결합하여 시너지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한다"며 "긴밀한 연구협력을 기반으로 서울을 건강하고 안전하면서 지속 가능한 도시로 탈바꿈하는 데 크게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인사이트 / 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