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2019년 소비자보호 컨퍼런스' 개최…소비자보호 강화 앞장

인사이트사진제공 = 현대해상


임직원 한자리에 모여 소비자보호 활동 강화 선포 전사적인 소비자보호 인식 제고와 민원 예방 노력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이철영 부회장과 박찬종 사장이 이끄는 현대해상이 소비자보호 활동 강화를 위해 팔을 걷고 나선다.


21일 현대해상은 지난 18일 소비자보호 관련 임직원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광화문 본사 대강당에서 '2019년 소비자보호 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소비자보호 활동 강화를 위해 마련된 자리로 현대해상 CCO(최고고객책임자) 황미은 상무와 전국 소비자보호 실장 등 관련 임직원 전체가 한자리에 모여 소비자보호 실천 다짐에 서약했다.


인사이트개회사하고 있는 현대해상 CCO 황미은 상무 / 사진제공 = 현대해상


현대해상 임직원은 2018년 소비자보호 활동 결과 리뷰 및 2019년 중점 추진사항을 공유하고, 금융감독원 특강을 통해 최근 금융 소비자보호 정책 방향에 대해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황미은 상무는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해서는 소비자보호 활동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실질적인 소비자보호 체계가 확립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해상은 '소비자보호 활동 강화'를 2019년 경영방침 중 하나로 선정하고, 매월 셋째주 화요일을 '소비자보호의 날'로 제정하는 등 전사적인 소비자보호 인식제고와 민원 예방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