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기찬 삼성카드 사장 "혁신과 성장기반 강화에 주력…일류회사 도약"

인사이트원기찬 삼성카드 대표이사 사장 / 사진제공 = 삼성카드


원기찬 사장, 신년사 통해 "혁신과 성장기반 강화에 주력"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삼성카드를 이끄는 원기찬 사장은 올해 혁신과 성장기반 강화에 주력하는 한편 일류 회사로 도약하는 원년으로 삼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3일 삼성카드와 카드업계 등에 따르면 원기찬 사장은 전날인 2일 사내 디지털 미디어를 통해 전한 신년사에서 "2019년은 더 큰 도약을 위한 혁신과 성장기반 강화에 주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원기찬 사장은 "정부 규제, 금리 인상 및 가계부채 증가 등 순탄치 않은 경제 상황 등으로 카드업계의 이익 하향세가 더욱 심각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와 관련 대응 방안으로 원기찬 사장은 내실경영과 디지털 및 빅데이터 분석 역량 격차 확대, 회원자산의 질적 강화, 신사업 육성 및 사회적 가치 창출(CSV) 지속 등을 올해 사업 추진 방향으로 제시했다.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원기찬 사장은 "디지털 DNA를 바탕으로 경쟁사와 격차를 확대해 '디지털 1등을 넘어서는 진정한 일류 회사'로 발전시켜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원기찬 사장은 또 "미래를 선도하는 디지털 삼성카드로 자리매김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원기찬 사장은 CSV에 대한 중요성을 거듭 강조했다. CSV란 사회 현안과 관련해 기업과 소비자가 소통하면서 공유가치를 창출하는 것을 말한다.


기업의 사회적책임(CSR)보다 한단계 더 진화된 개념으로 원기찬 사장은 지난 2014년 취임 이래 CSV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