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유업, 분유수출 4분기부터 성장...목표주가 10만원"

인사이트 / 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10만원 유지


[인사이트] 윤혜경 기자 = 대신증권은 21일 매일유업에 대해 "조제분유 수출이 4분기부터는 성장궤도에 진입해 내년엔 더욱 유의미한 성장흐름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10만원을 유지했다.


한유정 연구원은 "매일유업에 대한 리레이팅을 기대해볼 수 있는 이유로는 백색시유가 분기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며 "지난 1분기부터 점진적 회복세를 보였던 조제분유 수출 금액이 내년에는 유의미한 성장 흐름을 보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조제분유 내수 매출의 경우 구조적 어려움에도 제품 믹스(Mix) 변화로 역성장 폭이 과거 대비 큰 폭으로 축소될 것으로 예상됐다.


인사이트 / 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


인사이트 / 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캡션을 입력해 주세요. / 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


매일유업의 4분기 매출과 영업이익 전년比 각각 0.2%, 24.1% 증가


한유정 연구원은 매일유업의 4분기 매출과 영업이익으로 전년대비 각각 0.2%, 24.1% 증가한 3271억원과 202억원이 될 것으로 전망했다.


올해 8월 원유 가격 리터당 4원 인상에도 B2B(기업간 거래) 매출 호조로 백색시유 적자 폭은 전년 동기와 전분기 대비 축소했다고 지적했다.


이어 "조제분유 수출액은 130억원으로 지난해 사드 이슈로 인한 중국향 수출 타격으로부터 온전히 회복했으며 조제분유 내수 매출액은 '앱솔루트 산양분유' 등의 신제품 출시 효과로 역성장 폭의 둔화가 전망된다"고 분석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