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그룹이 올해 불우이웃 돕기 성금으로 '100억원'을 내놨다

인사이트최정우 포스코 회장 / 뉴스1


1999년부터 올해까지 10년간 총 1,420억원 출연


[인사이트] 김유진 기자 = 포스코그룹이 올해 연말 불우이웃 돕기 성금 100억원을 출연한다.


10일 포스코는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을 새로운 경영이념으로 내세우고 있고 연말을 맞이해 어려운 이웃들에게 사랑과 희망을 전하고자 그룹사와 함께 이웃 돕기 성금을 공동 출연키로 했다.


이에 따라 포스코가 80억원, 포스코대우·포스코건설·포스코켐텍이 각 5억원을 내놨다.


인사이트최정우 포스코 회장 / 사진 제공 = 포스코


이 밖에 포스코에너지가 2억원, 포스코강판·포스코엠텍·포스코터미날이 각 1억원을 내놓고 그룹사가 20억원을 출연해 총 100억원을 기부할 계획이다.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돼 아동·청소년·노인 등 사회적 취약 계층의 기초 생계·교육 자립 지원과 지역사회의 주거 환경 개선· 보건 의료 지원 등에 사용된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법'에 의해 1998년에 설립된 국내 최대의 법적 민간 모금분배기관이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포스코는 1999년부터 매년 나눔 파트너로 참여하고 있다.


지난 2004년부터는 그룹사까지 기부를 확대해 포스코그룹은 지난해까지 누적 1,320억원을 기탁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