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객안전' 위한 노력 인정받아 '국가고객만족도' 급등한 고대 안암병원

인사이트사진제공 =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인사이트] 한예슬 기자 = 고려대학교 안암병원(원장 박종훈)이 국가고객만족도(NCSI) 종합병원 서비스업 부문 NCSI 조사 결과, 3등의 쾌거를 안았다. 


올해는 79점을 기록하였으며, 전년대비 2.6%p 상승된 수치로, 2017년 6위에서 3위로 한껏 뛰어오른 순위이다.


조사결과 고려대학교 안암병원은 고객만족도, 고객기대수준, 고객인지품질, 고객불평율, 고객충성도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는 고려대학교 안암병원이 안전한 진료, 최첨단의 의술 뿐 만 아니라 고객서비스향상에서 노력하고 있다는 것을 공인 받은 것이다.


인사이트박종훈 병원장 /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홈페이지 캡쳐


고려대학교 안암병원의 고객만족에 대한 노력은, 환자안전이라는 기본가치를 바탕으로 이뤄지는 신뢰에서부터 시작한다. 


최근 4차례 연속으로 획득한 JCI인증을 비롯해, 최소수혈외과병원으로의 도약, 안전한 치료를 위해 직원의 안전을 먼저 확보한 안전주사침 도입 등 다양한 부분의 노력을 통해 가장 안전한 병원, 국민에게 신뢰받는 병원을 실현해 나가고 있다.


특히 이번에 주목할 점은 최첨단융복합의학센터 건립이라는 초대형 건축공사가 이뤄지고 있는 가운데에 이뤄진 조사임에도 불구하고 높은 평가를 받았다는 것이다.


박종훈 병원장은 "3위가 높은 숫자가 아니라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우리의 나아갈길과 발전 가능성을 보여줬다는 점에서 1위보다 더 큰 가치가 있다"고 설명하며 "지속적인 개선노력을 펼쳐 시대정신에 맞추어 적극적으로 변화하고 의료계를 이끄는 패러다임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