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휠라코리아, 3분기 어닝 서프라이즈...목표주가 6만원"

인사이트사진 제공 = 휠라코리아


'매수' 의견과 목표주가 6만원 유지


[인사이트] 윤혜경 기자 = 휠라코리아가 3분기 깜짝 실적을 올려 투자 의견 '매수' 추천을 받았다.


한국투자증권은 13일 휠라코리아에 대해 "기대치를 상회하는 3분기 실적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매수' 의견과 목표주가 6만원을 유지했다.


나은채 연구원은 "휠라코리아의 3분기 매출액은 작년보다 28% 늘어난 7259억원, 영업이익은 108% 급증한 739억원을 기록해 시장 전망치(컨센서스·522억원)를 42% 상회했다"고 진단했다.


이어 "전 부문에서 영업이익이 급증한 '어닝 서프라이즈'"라고 풀이했다.


국내 영업이익률 8.7%로 앞으로 매출 증가·수익성 개선의 여지


나 연구원은 "제품력 강화·가격 현실화 등에 힘입어 신발 위주의 고성장세가 이어지고 있고 판관비율이 8.3%포인트 하락해 수익성도 크게 개선됐다"며 설명했다.


특히 "미주 사업은 중저가에서 중고가 제품군으로 영역을 확대했다"면서 "신발 유통채널인 풋락커에 진입하면서 물량도 늘고 평균판매가도 올랐다"고 부연했다.


수수료를 제외한 국내 영업이익률은 8.7%로 앞으로 매출 증가·수익성 개선의 여지가 있다는 게 한국투자증권의 분석이다.


나 연구원은 "내년 전망치 기준 주가수익비율(PER)도 15배로 글로벌 경쟁사 평균인 23배보다 낮아 업종 내 최우선주로 꼽는다"고 추천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