뜨거운 여름 속 '2018 워터밤' 시원하게 즐기는 시민들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펼쳐졌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참석자들이 물총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펼쳐졌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참석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참석자가 게임을 즐기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참석자가 남자모델들 사이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남자모델들이 물총을 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참석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남자모델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참석자가 물풍선 던지기 게임을 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참석자들이 게임을 즐기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참석자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참석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참석자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외국인 참석자가 걷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참석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참석자가 물총싸움을 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블랙팬서 가면을 쓴 참석자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참석자들이 물총싸움을 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참가자들이 물총에 물을 넣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한 남성 참가자가 시선을 한몸에 받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참석자가 춤을 추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참가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길리슈트 코스프레를 한 참가자가 눈길을 끌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BOMB 2018)’이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진행 됐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BOMB 2018)’이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진행 됐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인기 BJ 로이조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인기 BJ 로이조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인기 BJ 로이조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비키니를 입은 미녀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뮤직 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 BOMB 2018)’이 열린 가운데, 비키니를 입은 미녀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뮤직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BOMB 2018)’이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열린 가운데, 참석자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뮤직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BOMB 2018)’이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열린 가운데, 참석자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뮤직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BOMB 2018)’이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열린 가운데, 참석자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뮤직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BOMB 2018)’이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열린 가운데, 참석자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뮤직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BOMB 2018)’이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열린 가운데, 참석자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뮤직페스티벌 ‘2018 워터밤(WATERBOMB 2018)’이 20일 오후 서울 잠실 종합운동장 특설 무대에서 열린 가운데, 참석자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