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영화도 KT와 함께"…CGV와 손잡고 스마트 영화관 구현 나서는 KT

인사이트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KT가 국내 극장 1위 사업자인 CJ CGV와 '마케팅 제휴 확대 및 ICT 기반의 스마트 영화관 구현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6일 KT에 따르면 지난 5일 오후 KT 광화문 사옥에서 열린 이번 협약식에는 KT 마케팅부문장 이필재 부사장, CJ CGV 최병환 대표 등 양사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KT와 CJ CGV는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영화 외 게임, 음악 등 다양한 콘텐츠 공동 제공 및 활성화 ▲고객 혜택 강화를 위한 온·오프라인 마케팅 협력 ▲고객 편의 제공을 위한 정보통신기술 기반의 스마트 영화관 구현 ▲양사 사회 공헌 활동 연계한 청소년 대상 문화생활 저변 확대 등을 추진한다.


우선 양사는 독립·예술 영화 및 게임, 음악, 스포츠 등 다양한 양질의 올레tv 콘텐츠를 극장과 IPTV에서 즐길 수 있도록 공동 마케팅한다. 


인사이트


지난달 CGV 상영관과 올레tv 모바일에서 시범 중계한 바 있는 '아프리카TV 스타리그(ASL) 시즌6' 결승전처럼 오는 12월 열리는 '2018 KPMA(Korea Popular Music Award)' 생중계를 시작으로 영화 외 다양한 콘텐츠를 상영할 예정이다.


또한 KT의 ICT 역량과 CJ CGV의 공간 구현 노하우를 공유해 공간 가치를 높일 수 있는 작업을 공동 추진한다. KT의 5G, 인공지능(AI) 등 ICT 기술을 활용해 편리한 '스마트 영화관'을 구현하기 위한 협력을 진행한다. 또 양사의 AR, VR 기술과 영업력 기반으로 해외 사업도 협력할 계획이다.


마지막으로 양사는 사회공헌활동을 연계해 정보 격차 해소 및 문화생활 저변 확대를 위해 함께 노력한다. 


KT의 기가스토리 '5G 찾아가는 영화관'과 CGV의 '토토의 작업실'과 연계해 극장이 없는 문화 소외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영화 상영과 인문사회·직업 특강을 제공한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KT 마케팅부문장 이필재 부사장은 "경쟁·대체 관계로 인식되었던 극장과 TV 플랫폼 사업자와 협업을 통해 고객에게 더 많은 혜택을 제공하게 될 것"이라며 "양사가 보유한 역량과 인프라를 활용해 큰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CJ CGV 최병환 대표는 "이번 협약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극장과 TV 플랫폼 대표주자가 만나 관객들에게 다양한 콘텐츠를 선사하는 최첨단 미래형 영화관을 제시한다는데 의의가 크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