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쟁률 17.7대 1"…시지 코오롱 하늘채 스카이뷰 청약 마감

인사이트사진 제공 = 코오롱글로벌 


평균 17.7대 1, 최고 119.3대 1의 경쟁률로 청약 마쳐


[인사이트] 윤혜경 기자 = 대구광역시 최초로 대단지 주거용 오피스텔이 들어와서일까. 코오롱글로벌이 선보인 '코오롱하늘채 스카이뷰'가 빠르게 청약 마감됐다.


1일 코오롱글로벌은 '시지 코오롱 하늘채 스카이뷰'가 전 타입의 청약을 마감했다고 밝혔다.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시지 코오롱하늘채 스카이뷰는 지난 29일부터 31일까지 3일간 청약 접수를 받은 결과, 총 686실 모집에 올해 수성구 최다 건수인 1만2140건의 청약이 접수돼 평균 17.7대 1의 경쟁률로 전 실 마감됐다. 최고경쟁률은 119.3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한 2군에서 나왔다.


시지 코오롱하늘채 스카이뷰는 예전 이마트 시지점 부지인 수성구 신매동 566-3번지 일원에 들어서는 단지다. 지하 5층~지상 46층 4개 동, 주차대수 896대, 총 686실 규모며, 전 실이 전용면적 기준 84㎡의 중소형으로 구성된다. 특히 대구 지하철 2호선 신매역이 바로 인접한 초역세권 단지로 최고 46층에 달하는 초고층 주거상품으로 공급돼 시지권을 대표하는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기대감이 높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코오롱글로벌 


이러한 좋은 성적은 어느 정도 예견된 결과라는 게 업계의 평가다. 청약통장이 필요 없는 단지로 분양 전부터 관심이 높았던 데다, 유주택자에게는 청약 제도 개편 전 수성구에 진입할 수 있는 막바지 단지로 불려 견본주택 오픈 현장에 많은 인파가 몰렸기 때문이다. 실제 단지는 높은 관심에 견본주택 오픈 4일간 3만8천여 명이 다녀간 것으로 알려졌을 정도다.


여기에 코오롱글로벌의 다양한 특화설계가 적용돼 쾌적함과 편리함을 모두 누릴 수 있다는 점도 청약자가 대거 몰린 이유라는 분석이다. 실제 단지는 입주민의 생활편의를 위해 다양한 특화설계와 커뮤니티, 최첨단 서비스를 제공해 수요자들의 호평이 이어진 바 있다.


단지의 주요 특화설계로는 우선 4베이, 4.5베이, 테라스, 최상층 특화 등 다양한 설계를 적용해 소비자의 선택 폭을 넓혔다. 또 코오롱글로벌이 구축한 음성인식이 접목된 지능형 홈IoT 플랫폼인 ‘하늘채 IoK(아이오케이)’가 처음으로 적용된다. 이를 통해 입주민들은 모바일앱과 음성으로 편하게 조명, 가스, 난방 등의 빌트인 디바이스를 제어할 수 있으며, 공기청정기, 로봇청소기 등 IoT가전의 제어와 상태확인도 가능하다.


더불어 한 차원 높은 커뮤니티 시설도 조성한다. 특히 조식서비스(유료)가 제공되는 카페테리아, 파티룸, 회의실 등으로 활용할 수 있는 다목적 공간인 커먼라운지가 들어서 눈길을 끈다. 또 피트니스, 실내 골프연습장, 코인세탁실 등을 구성해 건강한 여가생활이 가능하도록 했다. 단지 3층 옥상정원에는 어린이놀이터, 파고라 등이 설치되고 1층 공개공지에는 수경시설과 녹지공간이 조성돼 쾌적함을 더한 스트리트형 상가가 조성될 예정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코오롱글로벌 


이밖에도 단지에는 원패스 시스템, 헤파필터가 적용된 스마트 실내 환기 시스템과 전기차 충전, 무인택배, 지하 계절창고 등이 제공된다. 또 에너지 절감 시스템으로 각 동마다 전력회생형 엘리베이터가 설치되고 전 가구 및 공용부 100% LED 조명 등이 도입된다. 특히 특등급 내진설계까지 갖춰 입주민의 안전에도 힘써 눈길을 끈다.


분양관계자는 "청약제도 개편 전 수성구에 진입할 수 있는 청약기회로 불리며 수요자들이 많은 관심을 보여주셨던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라며 "시지권 최고의 랜드마크답게 단지 곳곳에 적용되는 다양한 특화설계에도 높은 호평이 이어진 만큼, 다가올 계약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단지는 다양한 혜택도 제공한다. 계약금 1차 1천만원 정액제, 중도금 60% 무이자, 시스템 에어컨(안방, 거실) 기본 시공, 하이브리드 쿡탑 및 전기 오븐, 엔지니어드 스톤 시공(주방 상판 및 벽체) 등의 특별품목이 기본으로 제공된다.


단지의 향후 일정은 오는 5일 당첨자 발표를 진행한다. 정당 계약은 11월 7일과 11월 8일 양일간 실시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