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사고 피해 화물차 운전자 자녀들에게 장학금 전달한 S-OIL

인사이트사진 제공 = S-OIL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S-OIL이 자회사인 에쓰-오일토탈윤활유와 함께 교통사고 피해 화물차 운전자 자녀들에게 장학금을 지원했다. 


31일 S-OIL 신동열 부사장과 STLC 신혁 CEO는 서울 여의도 화물복지재단에 화물차 운전자 자녀를 위한 장학금 5천만원을 전달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S-OIL


S-OIL은 우리나라 경제 발전의 숨은 주역으로서 불의의 사고를 당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물차 운전자 가정의 경제·심리적 안정을 돕고 자긍심을 고취시키기 위해 2015년부터 교통사고 피해 운전자 자녀에게 학자금을 지원하고 있다.


S-OIL 관계자는 "생계를 위해 많은 시간 운전대를 잡을 수 밖에 없는 현실에서 빈번히 발생되는 교통사고 피해로 운전자는 물론 가족들도 큰 어려움에 직면하게 된다. S-OIL과 STLC는 화물차 운전자 분들을 격려하고,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정을 돕기 위해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