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부터 제주항공 비행기에서 제주 흑돼지 컵라면 '돗멘' 먹을 수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주항공


한 달 동안 2천원 가격 할인 행사도 진행


[인사이트] 김유진 기자 = 제주항공이 오는 11월부터 전 노선 에어카페 메뉴에 제주 흑돼지 컵라면을 추가한다.


31일 제주항공은 제주산 흑돼지를 분말스프 원료로 사용한 '제주 흑돼지 라면 컵 돗멘'을 오는 11월 1일부터 모든 노선의 기내 에어카페에서 판매한다고 밝혔다.


제주 흑돼지 컵라면 '돗멘'은 돼지를 뜻하는 제주어 '돗'과 라면의 '멘'을 합성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주항공


제품을 출시한 제주특별자치도 농업회사법인인 ㈜해올렛연합사업단 측은 '돗멘'이 분말스프 원료로 제주 흑돼지를 사용해 진하고 칼칼하며 구수한 맛을 내는 것이 특징이라고 설명했다.


'돗멘'은 제주지역 해올렛 직판장 등에서만 판매하지만 출시와 함께 제주항공 '에어카페' 입점품목으로 결정됐다.


제주항공은 제주지역과 상생을 위해 '미리 제주를 만나다'라는 컨셉트로 제주에서 생산한 가공식품과 공산품 등을 기내 에어카페에서 판매하고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제주항공


'돗멘'은 제주항공 기내에서 5천원을 받기로 했지만 출시기념으로 11월 한 달 동안 2천원 할인해 3천원에 판매한다.


다만 국내선에서는 기내에서 라면을 먹을 수 없기 때문에 추가로 1천원을 더 할인해 2천원에 판매한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제주제품의 판로 확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제주지역 제품 판매를 우선 판매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