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채널별 역성장 목표주가 하향...투자의견은 '매수'"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목표주가 14만5000원에서 6만7000원


[인사이트] 김유진 기자 = 하나금융투자는 30일 한샘에 대해 "B2C 전 채널에서 역성장이 나타나고 있다"며 목표주가를 대폭 하향 조정했다.


이에 따라 목표주가를 14만5000원에서 6만7000원으로 낮췄다. 다만 투자의견은 매수(Buy)를 그대로 유지했다.


한샘의 별도 기준 3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8.8% 감소한 4284억원, 영업이익은 71.0% 감소한 142억원을 기록했다.


3분기 누적 영업이익은 586억원으로 전년도 1226억원 대비 52.2% 감소했다.


인사이트 / 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


한샘의 역성장 B2C 전 채널에서 진행


채상욱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한샘의 역성장이 B2C 전 채널에서 나타나고 있다"고 우려했다.


3분기 기준 인테리어대리점의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30.7%, 인테리어 직매장이 -29.5%, 온라인이 -20% 역성장했기 때문이다.


부엌도 대리점이 -23.9%, 리하우스가 -15.2% 매출이 감소했다.


인사이트 / 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사진=임경호 기자 kyungho@


채상욱 연구원은 "전 채널에서 매출감소가 나타나는 중이고 구조적 문제라고 판단하므로 영업가치를 50%이상 차감시켰다"며 "다만 투자의견은 아직은 BUY를 유지할 것"이라고 부연했다.


이어 "채널의 변화가 진행 중이라는 점에서 긍정의 실마리가 남아 있다"고 희망적인 전망을 내놨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