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제25회 여행사진 공모전 시상식 및 전시회 개최

인사이트대한항공 조원태 사장(왼쪽)과 대상 수상자 박영기 씨(오른쪽)가 기념촬영을 했다. /사진 제공 = 대한항공


여행사진 공모전에 접수된 2만5600여점 중 수상작 발표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대한항공은 지난 23일 서울 서소문 대한항공 빌딩 1층 문화예술 전시공간 '일우 스페이스'에서 국내 최고 권위의 '제 25회 대한항공 여행사진 공모전' 시상식과 전시회를 개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날 시상식에는 조원태 대한항공 사장을 비롯한 공모전 관계자와 수상자 등 총 100 여명이 참석했다.


지난 7월 13일부터 8월 20일까지 여행사진 공모전에 접수된 2만5600여점 중에서 전문 심사단의 심사를 거쳐 본상 부문 대상(1점), 금상(1점), 은상(2점), 동상(5점), 입선(50점) 등 59점과 특별상(5점) 등 총 64점이 선정됐다.


대상작 '하늘 우러러보기'는 체코 프라하의 카를교에서 사람들이 낙하산 묘기를 바라보는 모습을 촬영한 사진이다.


아름다운 프라하의 풍경이 석양에서 번져 나오는 붉은 기운과 조화를 이루며 로맨틱한 순간을 잘 포착했다는 호평을 받았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대한항공


작품 심사는 대학교 사진학과 교수 등 전문 심사위원단이 맡아


이번 공모전의 작품 심사는 대학교 사진학과 교수 및 사진 작가 등으로 구성된 전문 심사위원단이 맡았다.


대한항공은 공모전 대상 수상자에게 상패 및 국제선, 국내선 프레스티지석 항공권 각 2매와, 라이카 카메라 V-LUX 익스플로러 키트를 전달했다.


금상은 국제선 프레스티지석 항공권 2매, 은상은 국제선 일반석 항공권 2매, 동상은 일본/중국/동남아 노선 중 한 곳을 선택할 수 있는 일반석 항공권 2매가 수여됐다.


특별부문 GO BEYOND 상에는 국내선 일반석 항공권 2매와 KAL 호텔 숙박권이 제공됐다.


대한항공 여행사진 공모전 수상작 전시는 서울 국립중앙박물관에서 11월 23일부터 12월 14일까지, 제주공항에서 11월 7일부터 11월 16일까지 열린다.


또한 수상작은 대한항공 여행사진 공모전 홈페이지에서도 감상할 수 있으며, 대한항공이 제작하는 2019년 캘린더 사진으로도 사용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