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렬한 '레드립' 바르고 등장해 시선 강탈한 '인간 샤넬' 제니

인사이트사진제공 = 샤넬


[인사이트] 강효진 기자 = 블랙핑크 제니가 강렬한 레드립으로 '인간 샤넬' 매력을 과시했다.


지난 13일 샤넬 홍보대사인 블랙핑크 제니가 강남역에서 진행되는 샤넬 레드 뮤지엄에 방문했다. 


특히 이날 제니는 루쥬 알뤼르 벨벳 엑스트렘 마뜨의 레드 립스틱을 바르고 등장해 도도한 매력을 뽐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샤넬


21일까지 강남대로 402에서 진행되는 샤넬 레드 뮤지엄은 샤넬 하우스의 아이코닉 컬러이자 가브리엘 샤넬이 사랑한 레드 컬러를 기념하는 팝업 스토어다. 


샤넬의 대표적인 레드 메이크업 제품부터 향수까지, 다양한 형태와 텍스처의 레드를 만날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