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교인 서울대 의대에 10억 후원하는 두산家 박용현

인사이트사진 제공 = 두산연강재단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두산연강재단은 박용현 이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10일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행정관 대회의실에서 신찬수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장과 교육 및 연구 환경개선을 위한 지원 약정서를 체결했다.


두산연강재단에 따르면 지원금 전액은 의학도서 구입 등 학생들을 위한 교육 및 연구 환경개선에 사용되며 올해부터 2027년까지 매년 1억 원씩 총 10억 원이 지원된다.


박용현 이사장은 "한국의 의학기술이 발전되기 위해서는 미래의 의학도들이 연구하고 공부할 수 있는 환경이 잘 마련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두산연강재단은 1978년 설립 이래 장학, 학술, 문화사업을 지원하고 있는 두산그룹의 장학학술재단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