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 친화적 공간으로 상 받은 대교그룹 '마이다스 호텔앤리조트'

인사이트사진 제공 = 대교그룹


[인사이트] 김유진 기자 = 대교그룹의 마이다스 호텔앤리조트가 경기도건축문화상에서 금상을 받았다.


8일 대교그룹은 마이다스 호텔앤리조트가 '제23회 경기도건축문화상' 시상식에서 사용승인부문 금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경기도건출문화상 사용승인부문은 지난 2015년부터 2017년까지 지역 내 준공된 우수 건축물의 설계자‧시공자‧건축주를 대상으로 시상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대교그룹


자연 친화적 공간 최대화하고 에너지 낭비 막는 단열 시설 갖춰


마이다스 호텔앤리조트는 대지면적 중 건폐율을 낮춰 자연 친화적인 공간을 최대한 확보했다.


또 잔디밭과 숲, 계곡 등 자연 휴식 공간은 물론 에너지 절감 효과를 가져오는 단열 시설까지 갖춘 점 등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올해로 23회째인 경기도건축문화상은 경기도 내 창조적 건축문화 진흥에 기여하고 우수한 건축인력을 선정 시상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대교그룹


이번 시상식은 지난 6일 안산문화예술의전당 국제회의장에서 열렸다.


대교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마이다스 호텔앤리조트를 방문하는 고객들에게 품격있는 여행과 힐링, 교육과 비즈니스를 위한 최고급 시설을 제공하고자 노력했던 점을 인정받는 것 같아 기쁘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