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V인데도 '제로백 4.8초'라는 아우디의 '더 뉴 아우디 SQ2'

인사이트사진 제공 = 아우디코리아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최고 출력 300마력에, 제로백(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도달하는데 걸리는 시간) 4.8초.


이 정도면 명실상부 세계 최고의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이라고 할 수 있겠다.


고급 자동차 브랜드 아우디가 2018 파리 모터쇼에서 '더 뉴아우디 SQ2'를 공개했다.


Q2 라인업의 최상급 모델인 더 뉴아우디 SQ2는 컴팩트 SUV 세그먼트에서 단연 돋보이는 모델이다.


명실상부 세계 최고의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더 뉴아우디 SQ2'


인사이트사진 제공 = 아우디코리아


최고 출력 300마력, 최고 속도 250km/h를 발휘하며, SUV인데도 제로백이 단 4.8초에 불과하다.


여기에 상시 사륜구동 콰트로 시스템과 S 스포츠 서스펜션이 적용돼 운전자에게 다이내믹한 드라이빙을 선사한다.


또한 동급 최고의 운전자 보조 시스템과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탑재돼 최상의 주행 환경을 제공한다.


익스테리어 디자인의 경우 웨지 모양의 구조, 정교한 바디 라인, 평평한 캐빈, 입체적으로 움푹 패인 옆선, C-필러의 블레이드를 통해 SQ2를 어디서나 한 눈에 알아볼 수 있게 해준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특히 양쪽에서 존재감을 뿜어내는 공기 유입구의 가장자리는 전방 스플리터와 맞닿아 건장한 SQ2의 널찍한 앞모습을 강조한다.


도어 하단부의 트림 스트립은 강력한 곡선을 그리고 있으며 사이드 미러의 하우징은 광채가 나는 알루미늄 느낌으로 마감됐다. 긴 루프 엣지 스포일러는 충분한 다운 포스를 제공하며, 디퓨저 인서트에는 4개의 배기 파이프가 들어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아우디코리아


넉넉한 실내 공간을 제공…세련된 디자인 눈길


더 뉴 아우디 SQ2는 전장 4,210mm, 휠베이스 2,594mm로 넉넉한 실내 공간을 제공한다. 2가지 또는 3가지 방식으로 접히는 뒷좌석을 어떻게 변환하느냐에 따라 355~1,000리터의 적재 공간이 생긴다.


스포츠 시트, 전방 중앙 암레스트, 자동 에어컨디셔닝, 스포츠 다기능 스티어링 휠(S 트로닉 패들 옵션 제공), 컬러 디스플레이가 달린 운전자 정보 시스템이 기본으로 장착됐다. 운전자 정보 시스템 대신 아우디 버추얼 콕핏을 옵션으로 선택할 수도 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아우디코리아


운전자는 또 스티어링 휠에 위치한 버튼들을 이용해 디지털 계기판을 조절할 수 있다.


12.3인치 디스플레이는 세 가지의 뷰를 제공하며, 그 중 한가지 뷰에서는 타코미터가 전방 중앙에 표시된다. 옵션으로 헤드업 디스플레이를 선택하면 가장 중요한 정보를 앞 유리창에 표시할 수 있다.


시트는 기본적으로 가죽과 패브릭이 혼용됐다. 운전자는 가죽·알칸타라 혼합 또는 고급 나파 가죽을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여기에 액센트 스트립, 뚜렷한 대조를 이루는 레드와 그레이 스티칭, 선명하게 새겨진 S 로고가 완성된 느낌을 더해준다.


고급 나파 가죽 시트는 블랙 이외에도 두 가지 색상(블랙 및 레드)과 다이아몬드 패턴을 선택할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