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야쿠르트 떠먹는 발효유 '슈퍼100' 출시 30주년 기념 리뉴얼

인사이트사진제공 = 한국야쿠르트


떠먹는 발효유 '슈퍼100' 출시 30주년 제품 리뉴얼 출시


[인사이트] 심채윤 기자 = 한국야쿠르트가 '슈퍼100' 출시 30주년을 맞아 새 단장에 나선다.


5일 발효유 1위 기업 한국야쿠르트는 떠먹는 발효유 '슈퍼100' 출시 30주년을 기념해 맛과 패키지를 새롭게 선보인다고 밝혔다.


'슈퍼100'은 지난 1988년 출시 후 30년간 43억개 이상이 판매되며 대표 떠먹는 발효유로 자리매김한 상품이다.


한국야쿠르트는 '슈퍼100'에 국내 최초로 한국인 유아의 장에서 분리한 비피두스균을 사용하며 프로바이오틱스 유산균 국산화를 이뤄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이번 새로운 변화의 핵심 키워드는 '맛'이다.


한국야쿠르트는 동일한 당 함량을 유지하면서 이소말토올리고당을 함유, 호상 발효유 특유의 부드러운 맛을 한층 높인 자연스러운 단맛을 구현했다.


패키지에도 신선한 원유와 과일을 표현하고, 업계 최대 수준 과육이 들어가 있음을 잘 보여주는 풍부한 과육 이미지로 맛을 강조했다.


김동주 한국야쿠르트 마케팅 이사는 "'슈퍼100'은 남녀노소 누구나 건강하게 즐기는 영양간식으로 30년간 소비자의 사랑을 받아왔다"며 "엄격한 품질관리와 연구개발을 통해 최고의 맛으로 소비자에게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