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생명과학, 전곡정형외과와 '모바일 CT 비지팅센터' MOU

인사이트동국생명과학의 모바일 CT '파이온'이 설치된 한 병원에서 병원 관계자들이 파이온을 살펴보고 있다. / 사진 제공 = 동국생명과학 


의원급 병원에서도 모바일 CT로 곧바로 촬영할 수 있어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동국생명과학이 경기도 연천군에 위치한 전곡정형외과와 '모바일 CT(컴퓨터 단층촬영) 비지팅센터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MOU로 전곡정형외과는 동국생명과학과 의료영상에 대한 연구를 공동으로 진행한다.


또한 다른 병원 관계자들이 전곡정형외과를 방문해 모바일 CT '파이온' 운영 현황을 참관할 수 있다.


올해 초 비지팅센터 MOU를 맺은 허영재 신림제일정형외과 원장은 "최근 레저와 야외 체육활동의 증가로 관절 부위에 외상을 입는 환자가 증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과거에는 이 환자들이 상세한 진단을 받기 위해 대형병원을 방문해야만 했는데 이제 의원급 병원에서도 모바일 CT로 곧바로 촬영할 수 있어 신속한 진료가 가능하다"고 말했다.


건강보험 급여 청구도 가능해져 환자들의 경제적 부담 경감


일반적으로 국내에서 200병상 이하의 병원은 예외 조항에 의한 특별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특수의료장비인 CT를 설치하는데 어려움이 있었다.


하지만 동국생명과학의 모바일 CT 파이온은 기존 제도에 적용되지 않고 쉽게 도입할 수 있어 개원가에서 큰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지난해 3월부터 영상진단에 관한 요양급여 세부사항을 인정받아 건강보험 급여 청구도 가능해져 환자들의 경제적 부담을 경감됐다.


동국생명과학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파이온의 설치 지역이 확대되면서 보다 많은 사람이 진료를 받을 수 있게 됐다"며 "파이온은 정확한 진단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적은 방사선량, 짧은 촬영 시간 등의 장점이 있어 체험해 본 의료진들의 호평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