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LG전자,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참가…혁신적 에너지 솔루션 공개

인사이트사진제공 = 삼성전자


'영원한 라이벌' 삼성·LG전자, '2018 대한민국 에너지대전' 참여국내 최대 규모의 에너지종합전시회…혁신적 에너지 솔루션 공개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삼성전자와 LG전자가 '2018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에 참가해 에너지 효율을 극대화한 공조 제품과 에너지 절감 솔루션을 선보인다.


올해로 38회를 맞이하는 '2018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은 총 300여개 업체가 참여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에너지종합전시회로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에너지공단이 주관한다.


에너지종합전시회 '2018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은 이날부터 5일까지 나흘간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회에 참여하는 삼성전자는 무풍 냉방, 그린 에너지, 사물인터넷과 인공지능 등 삼성만의 기술을 기반으로 뛰어난 효율성을 구현한 다양한 에너지 솔루션을 소개한다.


'무풍 하이라이트존'에서는 무풍 냉방, 초절전 디지털 인버터 모터 등 기존 대비 최대 90% 절전 가능한 무풍에어컨의 핵심 기술을 소개하고 에너지 절감 효과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부스가 마련됐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또 '에너지 저장 장치(ESS)'를 활용한 에너지 절감 솔루션도 함께 선보인다.


특히 이번에 선보이는 '심야전기용 ESS식 냉난방설비'는 연내 국내 최초로 한국전력의 인증을 취득할 예정이며 이를 위한 시험을 완료한 바 있다.


이 밖에도 삼성전자는 냉장고·에어컨·공기청정기 등 가전제품을 원격으로 제어하고 모니터링해 불필요한 전력 소모를 줄일 수 있는 '홈IoT 존' 체험 공간도 운영하며 스마트 리더십을 강조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이재환 상무는 "삼성전자가 이번 에너지대전에서 무풍 냉방 기술과 그린 에너지를 접목한 에너지 저장 장치 ESS, IoT·AI 기반 스마트 빌딩 솔루션 'b.IoT' 등 에너지 효율을 극대화 해주는 다양한 공조 제품과 관련 기술을 선보인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삼성만의 혁신 기술을 바탕으로 더욱 차별화된 에너지 솔루션을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LG전자는 다양한 제품으로 고효율 공조시스템부터 태양광과 ESS까지 고객이 생활하는 공간별로 효율적 에너지 관리를 위한 최적의 토털 솔루션을 제시했다.


특히 이번 전시는 사무, 교육, 상업, 주거, 숙박 등 다양한 공간에 맞춤형 솔루션을 선보인 것이 특징이다.


건물 설계 단계부터 적용할 수 있는 에너지 진단 서비스, 편리하고 믿을 수 있는 유지보수 서비스 등 에너지 컨설팅 솔루션도 보여준다.


'사무 환경 솔루션'은 창문을 열기 어려운 사무실 공기를 365일 쾌적하게 관리하면서 에너지도 아낄 수 있도록 최적의 제품과 서비스를 선보였다.


'교육 환경 솔루션'은 학생들의 건강을 위해 교실 공기를 깨끗하게 유지하면서 지열 등을 통해 에너지를 환경 친화적이고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방법을 보여준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LG전자


'CA(Clean Air) 인증' 제품 중 청정면적이 158제곱미터로 가장 넓은 '퓨리케어 공기청정기'와 지하 10~15미터 지중열(地中熱)의 항상 일정한 온도를 활용하는 고효율 냉난방기 '인버터 스크롤 지열 히트펌프' 등이 대표적이다.


'상업 맞춤 솔루션'은 설치환경에 따라 맞춤형으로 적용할 수 있고 사각지대 없이 넓고 강력한 기류를 만드는 상업용 천장형 시스템에어컨 등을 통해 상업용 공간의 사업 가치를 높이면서 비용은 낮춰준다.


건강한 주거 환경을 만드는 '쾌적 주거 솔루션'에는 실내 공기질 정보와 전력사용량을 실시간으로 보여주고 스마트폰 앱과 연동해 에어컨, 공기청정기, 제습기 등 LG 스마트 가전을 제어할 수 있는 'LG 센서허브' 등이 있다.


'호텔 공간 솔루션'은 전기 사용량이 적은 심야 시간대의 저렴한 전기료로 난방하는 '심야전기 난방 솔루션' 등으로 편안하고 쾌적한 숙박 환경을 제공한다.


LG전자 에어솔루션사업부장 이감규 부사장은 "고객이 어떤 공간에서도 쾌적한 환경을 누리면서 에너지도 아낄 수 있도록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