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셰프와 자영업자가 만나는 배달의민족 '셰프의 처방전'

인사이트사진 제공 = 배달의민족


[인사이트] 김유진 기자 = 배달의민족이 음식점 자영업자들을 대상으로 유명 셰프들의 전문적인 요리 수업을 진행한다.


2일 배달의민족은 음식점 자영업자들에게 현직 외식업 대가들의 요리 비법을 전수하는 '꽃보다매출 시즌5 셰프의 처방전'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꽃보다매출 시즌5 셰프의 처방전'은 배달의민족이 지난 2014년부터 운영 중인 자영업자 대상 무료 교육 프로그램 '배민아카데미'의 특별 과정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배달의민족


이산호·김동기·조영호·차민욱 셰프가 3명씩 맡아 멘토링


올해는 대중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스타 셰프 4명을 멘토로 초청했다. 4인의 스타 셰프들은 교육에 참가한 자영업자들에게 전문적인 요리 수업과 가게 운영에 대한 멘토링을 제공할 예정이다.


5성급 호텔 최연소 조리장 '이산호' 셰프와 유럽 가정식의 대가 '김동기' 셰프, 컨템포러리 한식으로 명성이 높은 '조영호' 셰프, tvN '수요미식회'의 자문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한식 연구가 ‘차민욱’ 셰프 등이 멘토로 참여한다.


이들 4인의 스타 셰프는 각각 3명의 업주를 맡아 팀별 맞춤 교육을 제공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배달의민족


외식 전반에 대한 파악부터 신메뉴 개발까지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 구성


'셰프의 처방전'은 이론 교육과 실습 교육으로 진행된다. 이론 수업은 외식업 대가들의 비법 강의부터 외식 전반에 대한 식견을 높이는 수업 등으로 구성된다.


뿐만 아니라 셰프와 참가 업주가 각자의 요리 철학에 관해 이야기를 나누며 결속을 다지는 시간도 준비돼 있다.


실습 교육은 제철 식자재 선택부터 멘토 셰프들의 '시그니처 메뉴' 맛보기와 셰프의 요리 비법 전수, 팀별 신메뉴 개발까지 요리의 전 과정을 배울 수 있는 과정으로 구성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배달의 민족


이번 행사는 지난달 30일 첫 수업을 시작으로 오는 11월 4일까지 총 6주간 이어진다. 참가 업주들은 전국의 음식업종 자영업자들을 대상으로 한 신청 절차를 통해 엄선했다.


참가자들은 마지막 수업에서 이번 교육 과정을 통해 개발한 '신메뉴'를 음식점 업주와 일반 고객들에게 선보인다.


백선웅 배달의민족 이사는 "이번 교육 과정에서 소개되는 교육 내용과 신메뉴 레시피는 앞으로 더 많은 자영업자 사장님이 볼 수 있도록 공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또 "앞으로 배달의민족은 소상공인들의 매출 증대뿐만 아니라 가게 운영 노하우 교육과 음식 메뉴 개발 교육 등 지원 범위를 확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