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시피, 한국 여자골프 신예 '서하경' 프로 스폰서 계약 체결

인사이트사진 제공 = 레시피


[인사이트] 김민주 기자 = 뷰티 브랜드 레시피가 사회공헌의 일환으로 스폰서 계약을 체결했다.


1일 레시피는 한국 여자골프 신예로 주목 받고 있는 서하경 프로와 스폰서 계약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초등학교 4학년 때 처음 골프를 시작한 서하경 프로는 뉴질랜드 글랜필드 프라이머리스쿨 출신이다.


지난 2013년 9월 충북 청원 그랜드C.C.에서 열린 KLPGA 2013 예스·그랜드 점프투어 11차전 최종 2라운드에서 연장 접전 끝에 생애 첫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동료 골퍼 사이에서 그린 공략하는 방법과 정교한 퍼터에 대한 감각이 뛰어나 '빠신(퍼터신)'이라는 닉네임이 있을 정도로 숏게임에 강하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레시피


레시피는 서하경 프로의 경기력 향상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지원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중국 내, 자외선 차단 제품 1위 브랜드로 유명한 만큼 햇빛 아래에서 장시간 경기해야 하는 골프의 특성을 고려해 선 스프레이를 포함한 다양한 화장품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레시피는 서하경 프로와 계약을 결심하게 된 계기에 대해 "어떤 상황에서도 포기하지 않고 흔들리지 않는 서하경 프로의 끈기 있는 모습을 응원한다"고 전했다.


이어 "서하경 프로가 더욱 좋은 성적과 최고의 경기력을 보여줄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