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GM 9월 판매량 3만 4,816대…"스파크, 말리부로 좋은 성적 거둬"

인사이트쉐보레 공식 홈페이지


[인사이트] 김유진 기자 = 한국GM이 지난달 3만대 이상의 판매량을 기록했다.


1일 한국GM은 9월 한 달 동안 총 3만 4,816대를 판매했다고 밝혔다. 완성차 기준 내수는 7,434대, 수출은 2만 7,382대였다.


내수시장에 3,158대가 판매된 쉐보레 스파크는 개성과 스타일을 강조한 '마이핏(MYFIT) 에디션' 출시를 통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인사이트쉐보레 공식 홈페이지


연간 내수 누적판매 1만대를 돌파한 말리부는 연중 월 최대 실적인 2,290대를 판매하며 쉐보레 승용차 라인업의 경쟁력을 확인했다.


완성차 기준 내수 7,434대, 수출 2만 7,382대


'레드라인 스페셜 에디션'을 내놓고 젊은 소형 SUV 고객을 공략한 트랙스는 1,043대가 출고되며 SUV 제품군의 판매량을 이끌었다.


백범수 한국GM 국내영업본부 전무는 "스파크, 말리부, 트랙스 등 쉐보레 주력 제품이 상품성을 증명하며 내수 실적을 견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쉐보레 공식 홈페이지


이어 "10월에는 '코리아 세일 페스타'와 연계해 차종별 최대 520만원의 파격 고객 할인 프로모션을 제공하며 실적 상승을 위한 본격 시동에 나설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한국GM은 이번 달 코리아 세일 페스타와 연계해 총 6천대에 최대 11%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