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킴벌리, 대덕구 모든 여학생 위해 생리대 2만2천개 후원

인사이트사진 제공 = 대덕구


[인사이트] 김진솔 기자 = 유한킴벌리가 저소득층 여학생뿐만 아니라 모든 여학생을 위해 위생용품을 학교에 보냈다.


지난 21일 대전 대덕구는 대덕구청 구민의 사랑방에서 유한킴벌리 대전공장이 제공하는 여성청소년 위생용품 전달식이 열렸다고 밝혔다.


이날 유한킴벌리 대전공장은 대덕구 여학생들을 위해 생리대 총 275박스, 2만 2000개를 후원했다.


대덕구는 대전동부 교육지원청과 함께 초·중·고교 38곳 보건실에 생리대를 비치해 학생들이 자유롭게 쓸 수 있게 할 예정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유한킴벌리


대덕구는 그동안 저소득층 여성청소년을 중심으로 위생용품을 지원해 왔지만 이번 유한킴벌리의 후원으로 보편적 복지 차원에서 모든 여학생이 편리하게 위생용품을 사용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대덕구 관계자는 "저소득가구 여성청소년을 대상 위생용품지원사업 시행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가정 형편 때문에 위생용품 구입에 부담을 느끼는 여학생들이 있다"며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부탁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유한킴벌리


한편 유한킴벌리는 지난달에도 '힘내라, 딸들아!' 생리대 지원사업을 진행했다.


이 캠페인으로 전국의 읍·면·리 소재 지역아동센터의 여학생들은 생리대 30만 패드를 배분받는다.


또한 유한킴벌리는 생리대 지원사업에 이어서 '초경부터 당당하게' 캠페인을 통해 월경 및 양성평등 교육 블로그를 운영하며 초경 교육도 운영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