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2018 타이어나눔 지원사업' 2차 선정 기관 발표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국타이어


 2차 지원 대상으로 선정된 439개 사회복지기관 발표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한국타이어나눔재단이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과 함께 시행하는 '2018 타이어나눔 지원사업'의 2차 지원 대상으로 선정된 439개 사회복지기관을 발표했다고 29일 밝혔다.


한국타이어나눔재단의 '타이어나눔 지원사업'은 한국타이어의 핵심 비즈니스 특성인 '이동성(Mobility)'을 반영한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으로 꼽힌다.


지난 2010년부터 올해 상반기까지 총 1만 7,092개의 타이어를 지원하며 사회복지기관의 편리하고 안전한 이동 환경 마련을 목표로 지속적으로 시행하고 있다.


타이어 교체는 물론 차량 경정비도 함께 지원


올해부터는 더욱 안전한 이동 환경을 지속적으로 제공하기 위해 작년까지 연중 1회 진행하던 사업을 상, 하반기 2회에 걸쳐 진행한다.


또한 타이어 교체는 물론 차량 경정비도 함께 지원하는 방식으로 확장했다.


지난 4월 진행된 1차 공모에는 전국 607개 사회복지기관이 참여해 최종 268개 기관이 선정됐다.


지난 8월 진행된 2차 공모에서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기관 운영 평가 내용과 대상 차량의 운행 현황 및 목적, 타이어 마모 정도 등의 종합적인 평가를 바탕으로 720개 신청 기관 중 최종 439개 기관이 타이어 및 경정비 지원 대상으로 선정됐다.


선정된 기관은 티스테이션 홈페이지를 통해 타이어교체를 신청하고 내달 31일까지 기관별 신청한 티스테이션에서 업무용 차량의 타이어 교환과 휠 얼라인먼트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