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가 오늘(28일)부터 '앤트맨 자동차' 벨로스터를 '315만원' 할인해 파는 이유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자동차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영화 '앤트맨과 와스프'에 나와 유명한 현대자동차의 '벨로스터'가 최대 315만원 할인된 가격에 판매된다.


정부가 주관하는 쇼핑 관광 축제 '코리아 세일 페스타(Korea Sale Festa)'의 일환이다.


현대차는 오늘(28일)부터 10월 31일까지 승용, RV 전 차종과 상용 주요 차종에 대한 대대적인 할인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정부가 주관하는 쇼핑 관광 축제 '코리아 세일 페스타'의 일환


28일 현대차는 쏘나타, 그랜저, 투싼, 싼타페 등 승용, RV 전 차종 8천대 대상 최소 3%에서 최대 15%까지, 마이티, 쏠라티 등 상용 차종 500대 대상 최대 20%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코리아 세일 페스타' 연계 프로그램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자동차


'코리아 세일 페스타'는 내수 촉진과 외국 관광객 유치, 한류 확산 등을 위해 28일부터 10월 31일까지 진행되는 쇼핑 관광 축제다.


현대차는 2016년부터 3년 연속 이 축제에 참여하고 있으며, 올해는 대상 차종을 승용, RV 전 차종으로 확대하고 상용 차종도 쏠라티 등 새로운 차종을 추가했다.


각 차종별 할인율은 정상가 대비 'i30' 6.4~15%, '벨로스터' 3~11.1%, '쏘나타' 7.7~9.6%, '그랜저' 3~4.6%, '코나' 3~6.4%, '투싼' 3~4.8%, '싼타페' 3~4.5% 등이다.


벨로스터 315만원, 쏘나타 247만원, 그랜저 145만원 할인 혜택


이에 따라 차종별 주력 트림 기준으로 i30은 최대 312만원, 벨로스터 315만원, 쏘나타 247만원, 그랜저 145만원, 코나 150만원, 투싼 132만원 등의 할인 혜택이 주어지며 여기에 개별 소비세 인하 추가 혜택이 적용되면 차종별 최소 21만원에서 87만원까지 더 할인된 가격에 차량을 만나볼 수 있다.


인사이트i30 / 사진 제공 = 현대자동차


상용 차종은 마이티, 쏠라티, 액시언트, 메가트럭 등 4개 차종 500여대를 대상으로 정상가 대비 최소 2%에서 최대 20%까지의 할인 판매를 진행한다.


할인율은 차종과 생산 기간 등에 따라 다르지만 마이티 300만원, 쏠라티 500만원, 메가트럭 500만원 등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인사이트그랜저 / 사진 제공 = 현대자동차


현대차가 진행하는 '코리아 세일 페스타' 연계 할인 프로그램은 28일 선착순 계약을 시작으로 승용, RV 전 차종 8천대, 상용 차종 500대 한정 수량이 모두 소진될 때까지 진행된다.


출고는 다음달 1일부터 진행될 예정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기아자동차


기아차도 7개 주요 차종에 대해 '코리아 세일 페스티벌' 연계 할인 프로그램 진행


한편 '형제' 브랜드 기아자동차도 '코리아 세일 페스티벌' 연계 할인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기아차는 모닝, K5, K7, 등 7개 주요 차종에 대해 선착순 총 5천대 한정으로 최대 7%까지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연계 할인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인사이트스토닉 / 사진 제공 = 기아자동차


각 차종별 할인율은 정상가 대비 '모닝' 7%, '레이' 2%, 'K5' 최대 7%, 'K7' 최대 7%, '스토닉' 3%, '쏘렌토' 3%, '카니발' 3%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