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B 스토어 '부츠', 대학가에 집중 오픈하며 2030 고객 노린다

인사이트부츠 이대점 / 사진 제공 = 부츠


대학가에 문열어 '젊은 부츠' 내세운다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이마트가 운영한는 H&B스토어 부츠가 대학가에 연이어 문을 연다. '젊은 부츠'를 앞세워 본격적인 성장에 박차를 가하겠다는 의도다.


부츠는 지난 21일 이대점(20호점)을 연 데 이어 오는 28일에는 홍대점, 29일에는 교대점을 연이어 선보인다. 또한 오는 30일에는 서울 최초의 관광특구 이태원과 대구의 명동으로 불리는 동성로에도 신규 점포를 오픈한다. 


이외에도 유동인구가 풍부한 지하철역 인접 상권을 겨냥해 강동역과 선릉역, 신논현역 부근에도 이번 주 신규점 오픈을 앞두고 있다.


이로써 부츠는 대학가로 대표되는 젊은 고객 밀집 지역에 올해에만 총 9곳의 매장을 열게 되는 셈이다. 이번주에 문을 열 홍대점, 교대점, 동성로점, 이태원점 등 4곳과 이미 운영 중인 자양점, 타임스퀘어점, 신촌점, 이대점, 서면점 등 5곳을 합한 수치다. 


인사이트부츠 이대점 / 사진 제공 = 부츠


부츠 이용 고객 연령대 6살 낮아진 점에 초점


이처럼 부츠가 젊은 고객이 몰리는 곳에 집중적으로 진출하는 이유는 지난해 부츠 이용 고객 연령대가 6살 낮아지는 등 젊은 계층을 중심으로 성장세가 이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부츠는 이들을 겨냥해 대학가나 관광특구 등에 집중적으로 출점하며 본격적인 부츠 '성장의 문'을 열 계획이다. 


아울러 SNS 이용에 능숙한 2030세대 젊은 고객의 이용이 늘어남에 따라 이들에 의한 간접적인 홍보 효과 역시 클 것으로 기대된다. 


작년과 올해 부츠의 이용고객 비중을 비교하면 부츠 매장이 첫 선을 보인 작년 5월보다 올해 평균 20대 고객 비중이 7.5%가량 늘어났다. 


인사이트부츠 이대점 / 사진 제공 = 부츠


부츠 자체브랜드 '솝앤글로리' 전면으로


이처럼 20대~ 30대 고객 유입이 상승세를 보이자 상품 역시 이들 고객의 취향을 저격할 수 있는 것들로 승부한다.


부츠의 강점인 자체브랜드 라인 중에서는 젊은 고객을 겨냥한 '솝앤글로리'를 전면에 내세운다.


이미지와 향기, 용기의 컬러까지 20대 여성 고객 취향에 맞춰 개발한 '솝앤글로리'는 바디용품부터 시작해 스킨케어와 색조 화장품까지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


실제로 부츠 신촌점의 경우 '솝앤글로리' 매출 비중이 다른 점포들에 비해 최고 40%까지 높게 나타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사이트부츠 이대점 / 사진 제공 = 부츠


부츠, "앞으로도 점포 개발 이어나갈 것"


또 SNS 등을 통해 알려지며 인기가 높아지고 있는 3CE, 릴리바이레드, 키스미, 홀리카홀리카 등 중저가 색조 화장품을 확대하고, 젊은 세대가 좋아하는 재미와 실용성을 갖춘 아이디어 생필품 비중도 넓혀 나갈 계획이다.


저렴한 가격의 데일리 스킨케어로 인기인 마스크 팩과 함께 어반디케이와 베네피트 등 백화점에 동시 입점된 프리미엄 색조 브랜드 역시 눈에 띄는 인기를 보였다.


이외에도 부츠의 시그니처 상품인 'NO.7' 라인까지 더욱 구색을 넓혀나간다는 방침이다. 특히 올해 부츠 베스트 아이템 4위를 기록한 '넘버7 뷰티플 스킨 수분공급 마스크'와 9위에 이름을 올린 '넘버7 P&P 세럼 어드벤스드'를 적극적으로 알려나갈 계획이다.


백수정 부츠 담당 상무는 "지난해 첫 선을 보인 부츠는 자체브랜드와 트렌드를 선도하는 상품 도입을 바탕으로 다양한 시도를 거듭해왔다"며 "실제 젊은 층의 고객 유입이 증가하고 자체 브랜드를 중심으로 고객들에게 높은 평가를 받은 만큼, 지난 성과를 바탕으로 고객에게 더욱 가까이 다가가기 위한 점포 개발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