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는 그냥 '던킨'"···던킨도너츠 '68년' 만에 이름 바꿨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인사이트] 김유진 기자 = 던킨도너츠가 '도너츠'를 없애고 '던킨'으로 이름을 바꾸기로 했다. 


지난 25일(현지시간) CNN머니에 따르면 던킨도너츠는 내년 1월 1일부터 모든 광고와 제품, 새로 입점하는 매장 등에서 '던킨'만 쓰기로 했다.


이 변경은 소셜미디어(SNS)에도 동일하게 적용한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이는 단순한 도넛 가게를 넘어서 커피를 비롯한 다양한 음료를 주력 상품으로 하는 브랜드로 나아가겠다는 던킨의 뜻이라는 게 CNN의 해석이다.


데이비드 호프먼 던킨 브랜드 CEO는 "우리의 새 브랜드명은 미래 성장을 위해 우리 고객과 함께한 경험을 더 현대화하는 청사진의 일부"라고 말했다.


던킨은 지난해 8월 미국 캘리포니아주 패서디나에서 맨 처음 '던킨'으로 줄인 브랜드명을 사용했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이어 매사추세츠주에도 던킨만 쓴 새 매장을 개점할 예정이다.


한편 던킨도너츠는 1950년 미국 매사추세츠주에서 윌리엄 로젠버그에 의해 설립돼 현재 전 세계에 6,200여개 매장이 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