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항공, 10월부터 인천공항 '1터미널 동편'으로 이전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카운터와 항공사 라운지 10월 1일부터 인천공항 1터미널 동편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인천공항의 항공사 재배치에 따라 아시아나항공이 10월부터 1터미널 동편으로 이전한다.


24일 업계에 따르면 1터미널 서편에 있는 아시아나항공의 체크인 카운터와 항공사 라운지가 10월 1일부터 인천공항 1터미널 동편으로 이전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아시아나항공


이전 후 아시아나항공 체크인 카운터는 제1터미널 기존 K, L, M 카운터에서 A, B, C 카운터로 바뀐다.


아시아나항공의 퍼스트와 비즈니스 라운지도 기존 43번, 28번 게이트 근처에서 11번과 26번 게이트 근처로 이전한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1터미널에 대한 대대적인 시설개선 추진


인천공항공사는 아시아나항공의 이전을 시작으로 1터미널에 대한 대대적인 시설개선을 추진한다.


공사는 1터미널 시설점검을 포함해 항공사 재배치, 스마트 서비스 확대, 여객편의시설 확충 등 2터미널과 동일한 수준의 서비스를 도입한다는 계획이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현재 인천공항은 1터미널과 2터미널 항공사를 얼라이언스(Alliance, 항공사 동맹체)별로 재배치해 운영하고 있다.


얼라이언스가 같은 항공사들이 같은 터미널을 이용하면 공동운항(코드쉐어) 연계, 환승편의, 지상조업사 및 항공사 라운지 연계 등 항공사 연계성과 시너지효과가 강화되기 때문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