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에너지-GS칼텍스 '홈픽', 추석 직전 일 주문량 3,500여건 '인기'

인사이트사진 제공 = 홈픽


월 평균 사용량보다 17% 가량 많은 3,500여건의 개인 택배 접수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SK에너지와 GS칼텍스의 주유소망을 활용한 택배 서비스 '홈픽'이 추석 연휴 직전까지 서비스를 제공해 인기를 모았다.


23일 업계에 따르면 SK이노베이션은 홈픽이 추석 연휴 직전인 19일까지 월 평균 사용량보다 17% 가량 많은 3,500여건의 개인 택배 접수를 받았다.


홈픽은 SK이노베이션의 자회사 SK에너지가 GS칼텍스와 만든 물류 스타트업 줌마의 C2C(소비자 간 거래)택배 서비스다.


기존 택배업체는 통상 물량 폭주를 이유로 연휴 시작 1~2주 전부터 개인고객 방문 서비스를 중단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홈픽


추석 연휴 직후인 오는 27일부터 정상 운영 시작


하지만 홈픽은 연휴 3일 전까지 정상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SK에너지와 GS칼텍스의 주유소를 택배 집화 거점으로 활용하기 때문에 명절 연휴 직전까지 배송할 수 있기 때문에 인기다.


홈픽은 추석 연휴 직후인 오는 27일부터 정상 운영을 시작한다. 홈픽 서비스는 홈픽 애플리케이션, 카카오톡, 네이버, 홈픽 홈페이지, SK텔레곰 누구(NUGU), CJ대한통운 앱 등에서 접수할 수 있다.


홈픽 관계자는 "앞으로 명절에는 더욱 많은 개인 택배 물량이 몰리며 명절에 꼭 이용하는 택배 서비스로 자리 잡을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