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네트웍스, AJ 렌터카 3천억에 인수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사진 제공 = SK네트웍스


[인사이트] 이하린 기자 = SK네트웍스가 21일 오전 이사회를 열어 'AJ렌터카 지분 인수의 건'을 승인했다고 공시를 통해 밝혔다.


금번 이사회 의결에 따라 SK네트웍스는 AJ네트웍스 및 특수 관계인이 보유하고 있던 AJ렌터카 지분 42.24%를 3천억 원에 인수하게 되며, 이와 관련하여 금일 주식매매계약 체결을 완료할 예정이다.


SK네트웍스는 본실사, 기업결합 신고 등 관련 절차를 거쳐 금년말까지 인수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SK네트웍스


SK렌터카와 AJ렌터카의 '시너지' 기대


업계에서는 SK렌터카와 AJ렌터카가 보유한 역량과 자산을 통합 운영할 경우 상당한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SK렌터카의 경우 SK주유소, 스피드메이트 등 국내 최고 수준의 차량관리 인프라를 바탕으로 성장성이 높은 개인장기렌터카 사업에 주력해 온 반면, AJ렌터카는 30년 이상의 사업 운영을 통해 전국적인 영업망과 전문 인력, 운영 노하우·시스템을 보유하고 있다. 


단기렌털과 중소법인렌털사업에 특화되어 SK렌터카의 성장성과 AJ렌터카의 안정성이 상호 보완됨으로써 통합 효과가 매우 클 것이라는 분석이다.


SK네트웍스는 이번 AJ렌터카 인수를 통해 통합 렌터카 운영대수를 17만 2천 대로 대폭 늘리면서 업계 구도를 양강 체제로 재편하고, 양사의 역량과 자산을 바탕으로 고객 편익을 지속적으로 증대시켜 나감으로써 명실 상부한 업계 리딩 컴퍼니로 도약한다는 구상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SK네트웍스


양사간 우호적인 M&A 구조 이끌 것


한편 AJ렌터카 사업 중 금번 인수대상에서 제외된 중고차 매매와 자동차정비 사업은 AJ네트웍스가 수행할 예정이며, 향후 SK네트웍스와 AJ네트웍스 양사간 협력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다.


업계에서는 양사가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사업에서 핵심역량을 갖기 위해 꾸준히 협의한 끝에 우호적인 M&A 구조를 이끌어 낸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SK네트웍스는 '모빌리티'와 '홈 케어'를 미래 핵심 성장사업으로 선정한 이후 동양매직(SK매직) 인수 및 성공적 운영을 통해 홈 케어 사업분야에서는 이미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는 만큼, 이번 AJ렌터카 인수가 또 다른 성장 축인 모빌리티 사업의 경쟁력 강화와 성장을 가속화하는 계기가 될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금번 AJ렌터카 인수는 분산되어있던 양사의 역량을 결합해 고객들에게 한 차원 높은 편익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 것이 가장 큰 의미"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향후 인수·통합 과정에서 무엇보다 '고객 가치'가 제고될 수 있도록 AJ네트웍스와 긴밀한 협업을 바탕으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