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로 교통안전 배워요" 현대해상, '무지개마을 안전 대모험' 개최

인사이트사진 제공 = 현대해상


 현대해상, 2015년부터 진행해 온 사회공헌 프로그램 인기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현대해상은 지난 19일부터 이틀간 경기도 안성맞춤아트홀 대공연장에서 미취학 아동 및 보호자 약 1,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어린이 교통안전 뮤지컬 '무지개마을 안전 대모험'을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어린이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현대해상이 2015년부터 진행해 온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어린이에게 인기가 높다.


교통사고에 취약한 어린이가 꼭 알아야 할 교통안전 지식을 뮤지컬이라는 문화적 콘텐츠를 통해 재미있고 이해하기 쉽게 전달하고자 기획됐다.


교통표지판 놀이 등의 체험활동도 진행


'무지개마을 안전 대모험'은 우측통행의 중요성, 교통표지판 이해하기 등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춘 교통안전 관련 내용으로 구성돼 이해도를 높였다.


공연 후에는 횡단보도 건너기, 자동차 지시등 식별, 교통표지판 놀이 등의 체험활동도 진행됐다.


특히 뮤지컬의 주제곡인 교통안전송 '최고의 안전대장'은 사전에 동영상자료를 배포해 뮤지컬을 보는 내내 어린이들이 쉽게 노래와 안무를 따라 할 수 있도록 배려했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안성 낙원어린이집 교사 유현진 씨는 "어린이들이 뮤지컬의 노래와 율동을 따라 하며 재미있게 배울 수 있어서 학습효과가 더 좋았던 것 같다"며 "자연스럽게 교통안전의 중요성을 느낄 수 있는 이런 공연이 앞으로도 많이 개최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