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 의과대학 90주년 기념 '의학과 법' 심포지엄 개최

인사이트'의학과 법' 심포지엄 단체사진 / 사진제공 =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인사이트] 한예슬 기자 = 고려대학교 의과대학(학장 이홍식)이 지난 18일(화) 오후 2시 문숙의학관 윤병주홀에서 '의료 빅데이터의 활용과 정보보호'를 주제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교수진 및 학생, 관련 분야 전문가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으며 △이홍식 의과대학장 식사 △이기형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 축사 △특강 △사진 촬영 △ 주제발표 △지정토론 순으로 열렸다.


이홍식 학장은 "시대적 소명에 부응해 온 고대의대는 90주년을 맞아 현재 우리가 당면하고 있는 사회적 이슈에 대한 대안을 모색하기 위해 의학과 법 심포지엄을 개최했다"며, "각 분야 전문가와 함께 정보가 범람하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어떻게 선도적으로 대응해야 할지 많은 정보를 얻길 바란다"고 언급했다.


인사이트이상헌 교수 / 사진제공 =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이기형 의무부총장은 "의료빅데이터는 바이오헬스 분야의 핵심기술로 임상치료, 연구 등 의료의 질을 높이고 효율성을 증대시키며 미래산업발전의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며, "오늘 심포지엄이 의료빅데이터 연구개발을 보다 공고히 하고 관련 산업발전을 위한 제도 마련 등 실질적인 방안이 도출되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축하를 전했다.


본 심포지엄은 대한민국 정보보호의 현황과 과제를 주제로 고려대학교 정보보호대학 이희조 교수의 특강으로 본격적인 시작을 알렸으며, 뒤이어 △보건의료 빅데이터 활용방안과 과제(한국보건산업진흥원 송태균 빅데이터사업단장) △보건의료빅데이터 활용을 위한 개인정보 해결방안: 기술중심(한국IBM 조가원 실장) △정밀의료와 정보보호(고대의대 재활의학교실 이상헌 교수, 고대의료원 정밀의료 병원정보시스템(P-HIS) 개발 사업단장) △개인 정보보호 법제의 미래지향적 개혁방안(고려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김기창 교수) 순으로 각 분야에 대한 심층적 발표가 이어졌다.


마지막으로 보건복지부 오상윤 의료정보정책과장, 고대의대 의학통계학교실 이준영 교수, 서울의대 핵의학과 강건욱 교수, 서울아산병원 심장내과 김영학 교수의 심도 있는 지정토론이 열렸다.


한편 고려대학교 의과대학은 90주년을 맞이해 지난 6월 '의학과 정책' 심포지엄, 9월 '의학과 법' 심포지엄을 열었으며, 이후 '의학과 교육' 심포지엄도 개최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