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맞아 네트워크 특별 대책 마련+집중 감시 들어가는 KT

인사이트사진 제공 = KT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KT가 추석 연휴 동안 고객들에게 안정적인 통신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특별 대책을 마련하고 집중 감시 체계에 돌입한다고 19일 밝혔다.


KT는 추석 귀성과 귀경 인파로 인해 정체가 예상되는 전국 주요 고속도로 250여곳, 연휴 기간 동안 인파가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터미널, KTX와 SRT 역사, 공항, 백화점과 같은 쇼핑몰 등 450여곳을 포함한 전국 총 700여곳을 집중 관리 대상으로 지정하고 감시에 돌입한다.


명절 연휴 기간을 노린 DDoS 공격, 스미싱 문자 등의 사이버 공격에 대비


KT는 연휴 기간 동안 일 평균 590여명의 인력을 투입해 이 지역에 구축된 LTE 기지국 9천여식과 3G 기지국 1,700여식을 24시간 관제하고 비상 상황 발생에 대비한 긴급 복구 체계를 유지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KT


KT는 명절 연휴 기간을 노린 DDoS 공격, '추석 선물', '안부 인사'를 사칭한 스미싱 문자 등의 사이버 공격에 대비해 실시간 감시와 사전 차단 대응을 강화하고 고객들에게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이외에도 KT는 연휴 기간 중 '올레 TV', '올레 TV 모바일'의 실시간 방송 및 VOD 시청량이 증가할 것에 대비해 미디어 트래픽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데이터 처리량 확대 및 부하분산 작업을 완료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KT


아울러 연휴 기간 중 고객들의 내비게이션 이용량 증가를 대비하여 '원내비' 트래픽 급증 상황에 대한 사전 긴급 대응훈련을 마쳤다


KT 네트워크운용본부장 지정용 상무는 "추석 연휴 기간 중 고객들이 불편함 없이 즐거운 명절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네트워크 품질 관리 체계를 강화했다"며 "안정적인 통신 서비스 제공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