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떼땅져,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19' 공식 샴페인 선정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하이트진로


주요 항공사 퍼스트 클래스에 제공되는 명품 샴페인 '떼땅져''미쉐린 가이드 서울 2019' 공식 샴페인으로 선정


[인사이트] 윤혜경 기자 = 세계적 명품 샴페인 '데땅져(Taittinger)'가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19' 공식 샴페인으로 선정됐다.


19일 하이트진로는 자사에서 수입하는 샴페인 떼땅져가 서울의 미식 축제인 '미쉐린 가이드 서울 2019' 공식 샴페인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떼땅져는 지난 2014년 국내시장에 정식출시된 뒤 클럽과 바를 비롯해 국내 5성급 최고급 호텔에 대다수 리스팅되며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인사이트떼땅져 리저브 브뤼 / 사진 제공 = 하이트진로


뿐만 아니라 떼땅져는 전 세계 150여개국 수출, 에어프랑스를 포함한 주요 항공사 퍼스트 클래스에 제공되고 있다.


또 샴페인하우스 최초로 2014 브라질 월드컵과 2018 러시아 월드컵 FIFA 공식샴페인으로 선정되는 등 독자적인 스타일을 구축하고 있다.


이번에 떼땅져를 '미쉐린가이드 서울 2019' 공식샴페인으로 선정한 미쉐린 가이드는 세계적 타이어 브랜드 미쉐린(Michelin, 미슐랭)에서 발간하는 레스토랑 및 호텔 평가서로 100년이 넘는 역사를 자랑하고 있다.


인사이트떼땅져 꽁뜨 드 상빠뉴 블랑 드 블랑 / 사진 제공 = 하이트진로


미쉐린 가이드 서울은 미쉐린 가이드 글로벌 컬렉션의 28번째 가이드 북으로 올해로 3번째 발간 될 예정이다.


떼땅져는 공식협찬사로 <미쉐린가이드 서울 2019> 발표 후 미식들과 함께 하는 향연인 갈라디너에 떼땅져 리저브 브뤼(Reserve Brut)와 떼땅져 꽁뜨 드 상빠뉴 블랑드 블랑 (Comtes de Champagne Blanc de Blancs)를 제공한다.


하이트진로 유태영 상무는 "떼땅져는 연간 550만병이나 소비되고 전세계에서 많은 사랑 받는 샴페인"이라며 "미쉐린가이드에 선정된 레스토랑의 미식 만찬을 더욱 의미 있는 자리로 빛내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하이트진로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