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칠성, '국가고객만족지수' 음료 부문 6년 연속 단독 1위

인사이트사진제공 = 롯데칠성음료


당 및 칼로리 줄인 '칠성사이다 로어슈거' 등 음료 트렌드 이끌어 국내 음료 시장 트렌드 주도…고객 생활에 '가치' 더하는 기업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칠성사이다'로 유명한 롯데칠성음료가 6년 연속 음료 부문 단독 1위를 차지하는 영광을 품에 안았다.


18일 롯데칠성음료는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8 NCSI(국가고객만족도) 1위 기업 시상식'에서 6년 연속 음료 부문 단독 1위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NCSI'란 한국생산성본부와 미국 미시간대학이 공동 개발한 고객만족 측정 모델로 국내 제품 및 서비스를 제공하는 총 76개 업종, 330개 기업을 대상으로 고객이 평가한 만족지수다.


이번 조사에서 롯데칠성음료는 세부 항목인 고객의 기대수준, 인지품질, 인지가치, 고객충성도 및 고객유지율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6년 연속으로 음료부문 단독 1위를 차지했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롯데칠성음료


롯데칠성음료는 당 및 칼로리 줄인 '칠성사이다 로어슈거', 500ml 큰 용량으로 즐기는 '칸타타 콘트라베이스' 출시 등 국내 음료 트렌드를 선도하고 고객의 다양하고 차별화된 욕구를 만족시킨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지난 2013년부터 올해까지 6년 연속으로 음료 부문의 고객만족도1위 기업으로 선정돼 영광"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국내 음료 시장의 트렌드를 주도하고 고객 생활에 가치를 더하는 기업으로 나아가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롯데주류 역시 맥주 '클라우드'와 '피츠', 소주' 처음처럼'으로 '국가고객만족도 조사' 소주·맥주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