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캘란, 52.2도 한정판 싱글몰트 '맥캘란 클래식 컷 2018' 출시

인사이트사진제공 = 맥캘란


출시 한 달 완판 기록 '맥캘란 클래식 컷'…두 번째 한정판 공개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출시 한 달만에 완판을 기록했던 '맥캘란 클래식 컷'이 2018년형 버전으로 새롭게 나온다.


18일 싱글몰트 브랜드 맥캘란은 추석을 앞두고 52.2도의 고도 한정판 싱글몰트 '맥캘란 클래식 컷 2018'을 국내에 선보인다고 밝혔다.


'맥캘란 클래식 컷 2018'은 올해 초 맥캘란이 국내에 선보여 한 달 만에 완판을 기록했던 '맥캘란 클래식 컷 2017' 이후 두 번째로 선보이는 제품이다.


저도주 출시가 잇따르며 저도 위스키가 대세로 떠오르는 상황에서, 위스키 본연의 전통적인 강렬한 풍미를 추구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해 고도 한정 제품을 선보이게 됐다.


'맥캘란 클래식 컷 2018'은 위스키 마스터가 엄선한 스페인 헤레즈 지방의 올로로소 셰리를 숙성시킨 오크통 원액으로 만들어졌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맥캘란


맥캘란의 특유의 깊은 맛과 진한 황금색 색상이 특징으로, 신선한 오렌지와 레몬 등의 시트러스 계열 뒤로 느껴지는 은은한 견과열매와 계피의 달콤한 향이 일품이다.


오렌지, 바닐라의 풍미는 독창적이고 이상적인 위스키의 맛을 표현했다. 달콤하면서도 깔끔한 오크향의 긴 여운도 만끽할 수 있다.


최근 맥캘란이 보틀 디자인을 전면 리뉴얼 함에 따라 '맥캘란 클래식 컷 2018'도 리필 방지 기술과 모조품 방지 기술이 적용된 새로운 보틀에 담겼다. 이에 따라 소비자들이 좀 더 안심하고 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


맥캘란을 국내에 선보이고 있는 에드링턴코리아 관계자는 "저도주 트렌드 속에서도 위스키 본연의 강렬한 풍미를 찾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해 만든 제품"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올해 초 국내에 선보였던 '맥캘란 클래식 컷 2017'이 출시 한 달 만에 완판을 기록한 만큼, 이번 한정판 제품 역시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