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보험 가입 도와주는 챗봇 '아티' 첫 도입

인사이트사진 제공 = 신한생명


모바일 메신저 채팅 방식으로 인터넷보험 청약 가능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신한생명이 보험 가입을 도와주는 '챗봇'을 처음 도입했다.


신한생명은 고객이 인터넷보험에서 좀 더 쉽게 보험을 가입 할 수 있도록 가입 가이드와 음성서비스 제공은 물론, 보험가입 청약까지 지원해주는 챗봇 서비스 '아티'를 도입한다고 18일 밝혔다.


'아티'는 고객에게 친숙한 채팅앱의 UX(사용자경험)와 비슷한 대화창을 활용해 보험계약을 진행하는데 도움을 주는 서비스다.


신한생명은 챗봇 기능을 접목해 고객에게 익숙한 모바일 메신저 채팅 방식으로 인터넷보험 청약이 가능하도록 서비스를 개발했다고 설명했다.


'아티'는 어려운 보험용어를 풀어 설명해주고 고객 스스로 가입조건을 채팅창에 입력하도록 가이드한다.


음성인식 솔루션(STT) '아티'에 접목해 음성 통한 정보입력 가능


이렇듯 편리한 과정을 거친 고객들은 보장내용과 해지환급금 등을 안내 받아 상품을 쉽게 이해하고 가입할 수 있다.


새롭게 도입한 음성인식 솔루션(STT)을 '아티'에 접목해 음성을 통한 정보입력과 안내 기능도 제공한다.


이번 서비스는 신한생명 인터넷보험의 대표상품인 '무배당 신한인터넷암보험'에 우선 적용하며 이후 모든 인터넷보험 상품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신한생명 디지털전략팀 관계자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고객 의견을 수집하고 개선점을 반영해 고객의 눈높이에 맞춘 챗봇 서비스를 도입했다"며 "앞으로도 선진기술을 활용한 고객 분석 기반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도입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