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평주조, '지평막걸리' 인기에 전년 매출 '110억' 돌파

인사이트사진 제공 = 지평막걸리


목표 매출 160억 달성 향해 순항


[인사이트] 윤혜경 기자 = '지평막걸리'로 유명한 지평주조가 전년 매출 '110억원' 돌파라는 쾌거를 달성했다.


17일 전통막걸리 업체 지평주조는 이날 기준으로 전년매출 110억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 동기 매출인 약 80억원 보다 37.5% 가량 성장한 수치다.


지난 몇 년간 상승세를 감안하면 올해 목표 매출액인 160억 원을 무난히 달성할 전망이다.


최근 국내 막걸리시장이 주춤한 가운데 지평주조는 부드러운 술을 선호하는 주류 소비 트렌드와 유통채널 확대 등으로 괄목할만한 성장세를 이어가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인사이트지평주조 공식 홈페이지


지평주조는 2010년 연간 매출 2억 원 규모에서 알코올도수를 5%로 낮춘 2015년 45억 원을 기록한 것에 이어 2016년 62억 원, 지난해 매출 110억 원을 기록하며 8년 만에 무려 55배 매출 성장을 기록했다.


또 지평주조는 성장 가속화로 인한 원활한 제품 공급을 위해 지난 6월 ‘춘천 제2공장’을 준공하고 생산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추석을 앞두고 폭발적으로 늘어난 수요로 인해 9월 3주차에는 3만 박스를 생산할 예정이라는 게 지평주조 관계자의 설명이다.


이는 그 동안의 주 단위 최대 생산량이었던 약 1만 4천 박스(약 28만병) 대비 2배가 넘는 수치로, 1주 생산량으로는 역대 최대치를 기록하게 되는 셈이다.


인사이트지평주조 공식 홈페이지


지평주조 관계자는 "전통주조 방식을 고수하면서도 변화한 주류 소비 트렌드를 반영한 제품의 혁신으로 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전국 영업망 확대에 주력한 것이 매출 성장의 주요인으로 분석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시음행사, 지역축제, 유통망 확대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소비자들과의 접점을 늘리는 데 집중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