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각장애학교 인천혜광학교에 '독서 보조공학기기' 지원한 LG유플러스

인사이트사진 제공 = LG유플러스


[인사이트] 김지현 기자 = LG유플러스가 사회복지법인 하트-하트재단과 함께 시각장애학생들의 학습을 돕기 위해 시각장애학교인 인천혜광학교에 독서 보조공학기기를 지원한다.


17일 LG유플러스에 따르면 독서 보조공학기기는 인쇄물의 글자를 확대해 보여주거나 음성으로 읽어주는 음성 출력장치로, 평소 책을 통한 정보 습득이 어려운 시각장애학생들이 학습하는 데 큰 도움이 된다. 


특히 LG유플러스는 이번 독서 보조공학기기 지원에 앞서 임직원들이 기부금 마련에 동참할 수 있도록 지난 7월 '즐거운 나눔 경매∙바자회'를 진행하기도 했다.


즐거운 나눔 경매∙바자회에는 전국에 재직 중인 LG유플러스 임직원들이 따뜻한 기부에 함께 하고자 평소 아끼던 사인CD나 야구팬을 위한 점퍼, 구하기 어려운 한정판 와인, 소중한 추억이 담긴 유아용품 등 다양한 애장품을 아낌없이 기증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LG유플러스


이를 온∙오프라인 경매 및 바자회로 판매해 마련된 수익금 1,420만원 전액은 독서 보조공학기기 구매 비용으로 사용됐다.


이처럼 따뜻한 정성으로 준비된 독서 보조공학기기는 17일 인천광역시 부평구에 위치한 인천혜광학교에서 LG유플러스 임직원, 하트-하트재단 관계자, 인천혜광학교 관계자 및 학생들이 참여한 가운데 기증식과 함께 전달됐다.


평소 책을 통한 정보 습득이 어려운 시각장애학생들이 학습하는 데 큰 도움


또 이날 기증식에서는 LG유플러스 임직원들과 시각장애학생들이 '향기 나는 석고 방향제 만들기'도 함께 하면서 평소 가졌던 꿈과 미래에 대해 이야기하는 소통의 시간도 가졌다.


행사에 참석한 LG유플러스 수도권인프라담당 안병렬 상무는 "임직원들과 함께 나눔 바자회로 모은 기부금이 시각장애학생들을 위해 의미 있게 사용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독서 보조공학기기가 작게나마 시각장애학생들의 학습을 돕고 미래를 향해 나아가는 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사진 = 고대현 기자 daehyun@ 


하트-하트재단 장진아 사무국장은 "시각장애지원사업의 일환으로 LG유플러스와 함께하고 있는 보조공학기기 지원은 시각장애 아이들에게 큰 도움이 되고 있다"며 "시각장애학생들이 책을 통해 더 넓은 세상을 만나고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도움을 준 LG유플러스 임직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2016년부터 나눔 경매∙바자회를 진행하고, 이를 통해 마련된 수익금으로 따뜻한 나눔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2017년부터는 하트-하트 재단과 진행하는 독서 보조공학기기 기증 사업을 'U+희망도서관'으로 지정하고 지속 진행 중으로 이번 인천혜광학교는 U+희망도서관 2호에 해당한다.

[저작권자 ⓒ인사이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여러분의 제보가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세상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는 인사이트의 수많은

기사들은 여러분의 제보로부터 시작됩니다.

댓글